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독일 코메르츠은행, Sh수협은행 ‘외환거래부문 최우수은행’ 선정

황병우 기자 | 기사입력 2018/09/20 [13:18]

독일 코메르츠은행, Sh수협은행 ‘외환거래부문 최우수은행’ 선정

황병우 기자 | 입력 : 2018/09/20 [13:18]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독일 코메르츠은행은 ‘2018 외환거래부문 한국 최우수은행’으로 Sh수협은행을 선정했다. 

 

▲ 사진은 지난 19일 있었던 인증패 수여식에 참석한 이동빈 수협은행장(오른쪽)이 최강석 코메르츠은행(Commerz Bank) 한국대표(서울사무소 대표)로부터 인증패를 전달받는 모습.(사진=수협은행)

 

지난 19일 있었던 인증패 수여식에는 Sh수협은행 이동빈 은행장과 최강석 코메르츠은행(Commerz Bank) 한국대표(서울사무소 대표)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코메르츠은행은 매년 아시아지역 은행들을 대상으로 외환업무 역량과 향후 발전가능성을 종합적으로 심사해 최우수은행을 선정하고 인증패를 수여한다. 

 

코메르츠 은행은 1870년 설립됐으며 지난연말 기준 전 세계 50개국에 1천여개의 지점을 보유한 독일 자산규모 2위의 대형은행이다.

 

Sh수협은행 관계자는 “코메르츠은행과는 통합한도(CREDIT LINE)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며 “이 밖에도 여러 해외은행들과의 공조를 통해 외환거래 특화 영업점을 확대하고, 모바일 기반 해외송금 네트워크를 확보해 대고객 외환업무 서비스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  독일 코메르츠은행 선정 ‘2018 외환거래부문 한국 최우수은행’ 인증패 수여식에 마치고 참석한 이동빈 은행장(오른쪽 두 번째)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수협은행)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외환거래부문최우수은행, 수협은행, 이동빈 은행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