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국내 첫 4G LTE 라우터 출시
삼성전자, 국내 첫 4G LTE 라우터 출시
  • 정은실 기자
  • 승인 2011.07.01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가 국내 최초로 최대 10개의 기기까지 4g lte 망을 이용할 수 있는 제품을 선보인다.

삼성전자는 국내 4g lte 시장을 겨냥해 ‘4g lte 라우터’를 lg유플러스를 통해 출시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가 이번에 선보이는 ‘4g lte 라우터’는 기존 lte usb 동글이 하나의 단말기에서만 이용이 가능했던 불편함을 개선해 스마트폰·태블릿·노트북 등 최대 10개의 서로 다른 단말기로 lte 망 이용이 가능하도록 했다.

‘4g lte 라우터’는 팀 단위의 출장이나 그룹 미팅 등에서 lte 망을 안정적인 속도로 사용하고자 하는 소비자들에게 크게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4g lte 라우터’는 rev.a 망도 함께 지원해, lte가 서비스되지 않는 지역에서도 무선 인터넷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9월 메트로pcs를 통해 세계 최초 lte 휴대폰 ‘크래프트’(sch-r900)를 출시한 이래 다양한 lte 라인업을 선보이며 lte 단말 시장을 주도해왔다.

특히, 통신 본고장인 미국에서 버라이즌을 통해 출시한 lte 스마트폰 ‘드로이드 차지’는 글로벌 lte 전시회인 ‘lte 월드 서밋 2011’에서 베스트 lte 디바이스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한편, 지난해 9월 미국에서 메트로pcs가 삼성전자 lte 시스템을 통해 상용 서비스를 시작했으며, 최근엔 일본 2대 통신사업자인 kddi의 lte 장비 공급 업체로 선정되는 등 삼성전자는 lte 시스템에서도 리더십을 확고히 하고 있다.

특히, 삼성전자는 세계 최초 모바일 와이맥스 상용화에 이어 4세대 이동통신의 핵심인 ofdma의 상용 기술력을 발전시키면서 lte 시장도 선점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 왔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삼성전자는 lte 단말기, 시스템, 표준 기술 등 lte 토탈 솔루션을 제공하는 유일한 업체”라며 “앞으로 국내에서도 차세대 이동통신 시장 주도권을 확고히 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 · 발행일 : 2009-03-25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