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짝퉁 어떻게 구별할까?...바늘 땀수까지 정확하게 맞아야 ‘진품’, 진품보증서 발행하는 가짜명품 많아
명품 짝퉁 어떻게 구별할까?...바늘 땀수까지 정확하게 맞아야 ‘진품’, 진품보증서 발행하는 가짜명품 많아
  • 박은철 기자
  • 승인 2009.05.14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마 내조의 여왕에서 주인공 천지애(김남주)는 가짜 명품 디자이너라는 직업을 갖고 있지만, 실제로 드라마에서 김남주 씨가 지니고 있는 상품은 모두 수백만원을 호가하는 명품이다.

만일 드라마에서 김남주 씨가 실제로 가짜 명품을 갖고 연기를 했어도 지금과 같은 호평을 받을 수 있을까? 결코 그렇지 않을 것이다. 명품은 해당 상품을 가진 사람의 사회적인 지위와 성품을 대변해준다는 의미도 있기 때문이다.

가짜 명품은 자칫 ‘능력은 없으면서 허영심만 가득한 사람’으로 평가받을 수 있기 때문에 절대로 구입하지 않는 것이 좋다. 가짜 명품을 구입하느니 차라리 품질좋고 가격 싼 보세 제품을 이용하는 것이 현명한 쇼핑법이다.

그런데 진품인줄 알고 구입한 상품이 가짜였다면 어떻게 할 것인가? 진품으로 둔갑한 가짜 명품은 정품 품질보증서까지 발행되는데, 특히 중국에서는 가짜 명품을 진품이라고 속여서 판매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가짜 상품 구별법을 확실하게 알아두어야 한다.

루이비통, 바느질 조잡하고 중간 중간 끊겨있으면 짝퉁
우리나라 사람들이 가장 많이 찾는 가짜 명품 브랜드로는 ‘루이비통’을 들 수 있다. 루이비통의 진품과 가짜상품은 가죽 이음새의 박음질을 살펴보면 구분할 수 있다. 루이비통은 왁스를 먹인 특수 실로 정확하게 손으로 박음질을 했기 때문에 완벽하고 깔끔하게 마무리 되어있다.

짝퉁은 루이비통의 기술자만큼 정확하게 손으로 바느질을 할 수 없기 때문에 마무리가 조잡하고, 바느질이 중간에 끊어지는 경우도 있으므로 이음새 부분을 잘 살펴보면 가짜를 골라낼 수 있다. 가죽의 색상도 진품과 가짜가 확연히 다르다. 진품의 경우 핸들이나 바닥을 포함해 전체적인 가죽 색깔이 일정하며, 우아하고 깊이가 느껴지지만, 가짜는 가죽의 색상이 탁하고 일정하지 않다.

루이비통의 액세서리는 보통 도금을 하는데, 특수한 공정을 거쳐서 이뤄지기 때문에 아무리 오랫동안 사용해도 쉽게 벗겨지지 않는다. 만져봤을 때 도금이 벗겨지거나 지나치게 두껍고 번쩍거리는 느낌이 들면 100% 가짜 명품이다.

발리, 글씨체 다르면 짝퉁
편안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디자인의 발리는 로고를 살짝 변형한 짝퉁이 많다. 발리의 대표적인 로고인 ‘b’자를 다른 글씨체로 쓰거나 글자 모서리의 각진 부분을 둥글게 표현하는 등의 방식을 사용한다. 또한 진품의 발리 로고는 천 소재나 각인된 로고를 사용하지만, 가짜는 프린트된 로고를 사용한다.

상품의 치수를 적을 때 유럽사이즈나 미국사이즈로 표기되어 있으면 진품, 다른 사이즈를 쓰거나 표기가 없는 경우 가짜 상품이다. 진품은 제품 위에 제품명이 표기되어있고, 원산지도 표시되어있지만, 가짜는 제품명이 없거나 별도의 택에 표기되어 있고, 원산지 표기가 분명하지 않다. 가짜 명품에 속지 않는 가장 좋은 방법은 믿을 수 있는 백화점이나 정품 매장을 이용하는 것이다. 상품의 가격이 부담스럽다면 정기 세일 기간이나 아울렛 매장, 기타 할인행사 기회를 잡는 것이 좋다.

에트로, 페이즐리 문양 선명해야
에트로는 페이즐리 패턴을 직조한 후 코팅처리하기 때문에 프린트와 색감이 선명하하다. 반면 짝퉁은 진품과 같은 패턴을 프린트하기 때문에 페이즐리 문양이 선명하지 않고, 더 연하거나 진하게 보인다.

만일 겉면 디자인만으로 구분하기 어렵다면 내피를 확인해본다. 정품은 핸드백의 라인과 시즌에 따라 내피색깔이 다양하다. 따라서 해당 제품이 출시되었을 때 정품의 내피색깔을 확인하면 가짜를 구분할 수 있다. 가짜 제품은 노란색을 많이 쓴다.

진품은 액세서리 등 부자재와 금속 장식에 ‘etro’가 새겨져 있거나 일부 제품에는 ykk가 새겨져 있기도 하다. 가짜 제품은 원산지가 분명하게 나타나 있지 않으며, etro나 ykk 대신 ‘italy’라는 로고가 새겨져다. 라벨에 표기된 글씨체가 크고 광택이 있어 진품과 확연히 구분된다.

페라가모, 상품번호 찍힌 택 있어야 진품
페라가모는 상품번호가 안에 찍혀있기 때문에 가짜를 구분하기 쉽습니다. 안쪽에 상품번호가 찍힌 택이 없으면 가짜 상품이다. 가죽의 질이 현저히 떨어지거나 로고가 없거나 있어도 조잡한 경우, 소재나 부자재의 질이 떨어지는 경우 역시 가짜다.

프라다, 정교한 진품로고로 확인
고소득 커리어우면의 대명사인 ‘프라다’는 원단으로 구분하는 것은 다소 어렵다. 대신 프라다 진품은 로고가 정교하고, 고품질 가죽소재로 만들어져 있으며, 가죽부분의 마무리가 깔끔하고 세련된 느낌을 준다.

가짜 프라다는 진품 제품라인에 있을법한 디자인으로 전혀 새로운 제품을 만들어내는 경우가 종종 있으므로 평소 프라다 홈페이지나 매장에서 진품 디자인을 확인해보는 것이 좋다.

진품의 원단은 일반 나일론보다 견고하고 내구성 있는 고급 패브릭 소재를 사용하고 있으며, 상품설명서가 고급 종이로 돼 있다. 반면 가짜는 로고가 조잡하고, 가죽의 품질이 낮으며, 마무리가 거칠고 조잡하다. 상품설명서는 싸구려 포장박스나 포장지에 적혀있는 경우가 많다.

‘sports coach’는 짝퉁
간혹 인터넷 쇼핑몰 등에서 ‘sports coach’라는 상품을 판매하는데, 스포츠 코치는 코치(coach) 브랜드가 아니라 코치로 오해하도록 만든 가짜 브랜드다. 코치의 정식 상표는 ‘coach’ 뿐이다. 대부분의 가짜 명품은 로고만으로도 구분할 수 있다. 로고가 조잡하고, 마무리가 깔끔하지 않기 때문이다. 진품과 다른 모양의 로고를 사용하거나 지나치게 번쩍거리는 도금을 하는 경우도 있다.

또 가죽의 소재를 자세히 살펴봐야 하는데, 정교한 짝퉁은 가죽도 고급 소재로 만들지만, 진품과는 가죽의 품질 자체에서 확연한 차이가 난다. 구입 후 며칠 지나면 가죽이 일어나거나 트는 등 여러가지 문제가 생길 수 있다. 진품과 같은 가죽을 사용하는 가짜 제품은 가죽의 짜투리 등을 사용하기 때문에 재단이나 무늬가 정교하지 않다.

정품 브랜드만 파격적인 가격으로 판매하는 원어데이 쇼핑몰은 가짜 명품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수준 높은 정품 브랜드를 구입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아스미오(www.asmio.com)는 여러 쇼핑 사이트에 소개되고 있으며, 좋은 품질의 제품을 파격적인 가격에 제공해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원어데이 쇼핑몰 관계자는 “명품 브랜드를 구입할 때는 로고부터 재단까지 꼼꼼하게 살펴보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라며 “평소 매장이나 홈페이지, 백화점 등에서 진품의 디자인과 품질 등에 대해 파악해 두고 있는 것이 가짜 명품에 속지 않는 방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 · 발행일 : 2009-03-25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