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8 27일부터 예약판매
아이폰8 27일부터 예약판매
  • 연성주 기자
  • 승인 2017.10.26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통 3사, 보상프로그램 마련…예상가 93만∼128만원
아이폰8 시리즈가 다음 달 3일 국내 출시를 앞두고 27일 오전 9시부터 예약판매에 돌입했다.
 
26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이번에 출시되는 모델은 아이폰8(대각선 크기 4.7인치)과 대화면인 아이폰8 플러스(5.5인치)다. 저장용량은 두 모델 모두 64GB와 256GB며, 색상은 스페이스 그레이, 실버, 골드 3종으로 나온다.
 
국내 출고가는 미정이나 아이폰8 64GB 모델은 93만원대, 256GB 모델은 113만8000원대로 예상된다. 아이폰8 플러스 64GB 모델 예상가격은 108만원대, 256GB 모델 예상가는 128만원대다.
 
▲ 아이폰8 시리즈가 다음 달 3일 국내 출시를 앞두고 27일 오전 9시부터 예약판매에 돌입했다. 
 
갤럭시 등 경쟁 제품과 달리 아이폰8 시리즈는 출시일이 임박해서야 매장에서 볼 수 있다.
 
KT는 온·오프라인 매장 외에 'KT 숍(Shop)'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예약을 받는다. KT 기기변경 고객은 문자 '##7878'로 원하는 모델명, 용량, 색상을 보내면 예약이 가능하다.
 
SK텔레콤과 LG유플러스는 오프라인 매장과 온라인 직영몰과 함께 카카오톡으로도 사전 예약을 접수한다.
 
이미 일선 판매점에서는 대기자의 명단과 희망 제품을 받는 방식으로 가계약을 받고 있다. 하지만 전작 아이폰7보다 열기가 덜하다는 반응이다.
 
업계 관계자는 "가계약 신청자가 아이폰7보다 확실히 적다"며 "배터리 문제에 대한 우려가 여전한 데다 아이폰X(텐)으로 대기 수요가 분산되면서 일단 지켜보자는 고객이 많은 것 같다"고 전했다.
 
이통사는 고객 유치를 위해 단말 보상 프로그램과 제휴 혜택을 마련했다. 국내에 아이폰을 처음 들여온 KT가 가장 적극적이다.
 
KT는 아이폰8 출시에 맞춰 중고폰 보상 프로그램 '아이폰8 체인지업'을 선보인다. 아이폰8을 구매한 뒤 12개월이나 18개월 후 반납하면서 최신 아이폰으로 바꾸면 남은 할부금을 아이폰8 출고가의 최대 50% 한도 내에서 할인해준다. 단 1000원대의 월 이용료는 내야 한다.
 
통신사 상관없이 구형 아이폰을 매입하는 프로모션도 다음 달 3∼17일 진행한다. 대상 모델은 아이폰 5S부터 아이폰7까지이며, 모델과 제품 상태에 따라 최대 출고가의 50%까지 'KT그린폰' 포인트로 보상받을 수 있다.
 
KT는 출시일인 3일에는 사전 예약 고객 100명을 초청해 광화문 KT스퀘어에서 출시 기념행사를 연다. 선착순 1호 가입자에게는 7만원대 데이터 요금제(데이터선택 76.8) 1년 지원과 애플워치3 등 150만원 상당의 경품을 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