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기아차 R&D 협력사 테크 페스티벌 개최
현대·기아차 R&D 협력사 테크 페스티벌 개최
  • 황병우 기자
  • 승인 2017.11.01 1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 완성차 업체 차량 전시해 비교·분석하는 제 14회 R&D 모터쇼도 열어
현대·기아자동차는 1일 경기도 화성시 남양연구소에서 '2017 R&D(연구·개발) 협력사 테크 페스티벌'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3일까지 이어지는 이번 행사는 협력사들과 '상생' 차원에서 기술과 정보를 공유하고 교류하는 자리다. 우선 행사 기간에 협력사 신기술 전시, 기술 세미나 등이 포함된 '제12회 R&D 협력사 테크 데이'가 개최된다.
1·2차 협력사 29개사가 섀시(조향장치·서스펜션·제동장치 등), 차체, 전자, 파워트레인(동력전달시스템), 환경차 등 다양한 분야에 걸친 10건의 세계 최초, 28건의 국내 최초 신기술을 소개한다.
현대·기아차는 ▲우수 신기술 ▲가치 공학(VE) 혁신 ▲디지털차량 개발 ▲내구품질 개선 ▲강건설계 등 5개 부문에서 기술 개발 공로가 큰 9개 협력사를 선정해 포상한다.
▲ 현대기아차 남양연구소 연구원과 협력사 직원들이 신기술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고 있다.
현대·기아차는 물론 세계 완성차 업체들의 차량을 전시해 비교·분석하는 '제14회 R&D 모터쇼'도 열린다.
이 모터쇼에는 현대·기아차와 경쟁 업체 완성차 98대와 절개 차량, 차체 골격 8대를 비롯해 친환경, 자율주행차 관련 신기술이 대거 전시된다.
현대·기아차의 경우 제네시스 브랜드, 친환경차 전시 공간을 별도로 마련해 EQ900, G80, G70, 차세대 수소전기차,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고성능차 i30N 등을 선보인다.
아울러 모터쇼를 통해 원격 스마트 주차보조 시스템 등 자율주행 관련 기술을 직접 체험하는 기회를 마련해 협력사 관계자들이 해당 분야의 최신 기술 동향을 더 쉽게 습득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는 게 현대·기아차의 설명이다.
▲ 현대기아차 남양연구소에서 열린 제14회 R&D 모터쇼에서 여러가지 완성차들이 전시됐다. (왼쪽위부터 제네시스 G70·G80·EQ900L리무진, i30N 뉘르 24시 레이스 카, 그랜저IG 하이브리드 절개차, 코나 절개차) ©황병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