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말 전국 미분양 5만9천호...수도권 미분양 증가
4월말 전국 미분양 5만9천호...수도권 미분양 증가
  • 정성훈 기자
  • 승인 2018.05.29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분양 주택이 전국 6만호에 육박했다.
 
▲ 전국의 미분양 주택이 5만9천호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사진=파이낸셜신문자료)
 
국토교통부는 4월말 기준으로 전국의 미분양 주택이 전월(5만8천4호)대비 2.7%(1천579호) 증가한 총 5만9천583호로 집계됐다고 29일 밝혔다. 
 
준공후 미분양은 4월말 기준으로 전월(1만1천993호)대비 5.8%(690호) 증가한 총 1만2천683호로 집계됐다.
 
지역별로 전체 미분양 물량을 보면, 수도권의 미분양은 1만361호로, 전월(8천707호) 대비 19.0%(1천654호) 증가하였고, 지방은 4만9천222호로, 전월(4만9천297호) 대비 0.2%(75호) 감소했다.  
 
규모별로 전체 미분양 물량을 보면, 85㎡ 초과 중대형 미분양은 전월(5천653호)대비 2.6%(144호) 감소한 5천509호로 집계되었고, 85㎡ 이하는 전월(5만2천351호) 대비 3.3%(1천723호) 증가한 5만4천74호로 나타났다.  
 
이 같은 전국 미분양 주택 현황은 국토교통부 국토교통통계누리(http://stat.molit.go.kr) 및 온나라 부동산포털(http://www.onnara.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 · 발행일 : 2009-03-25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