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3.1 운동·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 4월까지 캠페인 실시
하나은행 '3.1 운동·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 4월까지 캠페인 실시
  • 조경화 기자
  • 승인 2019.02.11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립유공자 후손의 생계 및 교육지원 사업 등을 위해 4억원 후원
3.1 운동·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통장 한정판 제작 배포
독립운동 유적지 투어 기회 제공 등 총3100명 추첨해 경품 증정

[파이낸셜신문=조경화 기자] 하나은행이 나라를 위해 희생한 독립운동가의 숭고한 정신을 계승하고, 이를 전국민적 확산을 위해 대국민캠페인을 실시한다.

하나은행은 '3.1 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가슴 벅찬 그 이름 대한민국'을 슬로건으로 대국민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사진=하나은행
사진=하나은행

이를 통해 올해로  100주년을 맞는  3.1  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고, 나라를 위해 희생한 독립운동가의 숭고한 정신을 이어 받아 다음 세대에 물려줄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할 계획이다.

함영주  하나은행장은  “독립운동의 현장에서 숭고한 희생으로 대한민국을 지켜낸 애국선열들의 고귀한 정신을 기리고 그 후손들에 대한 관심이 전 국민적으로 확산되기를 기대 한다 ”며  “이를 통해 모든 국민이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자긍심을 갖고 새로운  100  년을 준비하는 기회가 되기를 희망 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국민 캠페인은 숭고한 희생에 감사 합니다, 그들을 기억 하겠습니다, 나는 자랑스러운 대한의 국민입니다 등 세 가지 주제로  오늘부터 오는 4월11일까지 두달 간 진행된다.

◇ '숭고한 희생에 감사 합니다!'

먼저, 나라를 위해 목숨 바친 순국선열의 숭고한 독립정신과 희생정신을 기리기 위해  4억원을 기부한다. 기부금은 손님이 직접 참여해 적립된 금액으로 마련된다. 캠페인 기간 중 하나은행의 예·적금 및 모바일 앱1Q Bank에 신규 가입하면 가입좌수 당  1천원씩, 대국민 캠페인  SNS  게시물에 ‘좋아요’  클릭을 하면 클릭수 당 5백원씩이 적립된다.

이를 통해 마련한  4억원을 독립유공자 후손의 생계 및 교육지원, 독립유적지 탐방 및 생존 애국지사 찾기 사업 지원 등을 위해 기부함으로써 많은 분들이 좋은 취지의 기부 활동에 동참할 수 있는 기회의 폭을 확대했다.

◇ '그들을 기억 하겠습니다!'

또한, 3.1  운동과 독립운동가에 대한 의미를 되새겨보고  100년 전 역사의 주인공들을 기억하고자  ‘3.1 운동·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통장’을 특별 제작해 캠페인 기간 중  KEB  하나은행 전 영업점에서 상품 가입 손님에게 교부한다.

또 영업점 직원들은  100주년 공식 엠블럼 스티커를 부착한 명찰을 패용해 국민적 관심을 유도할 예정이다.

하나은행 공식  SNS계정에서는  3.1 운동 및 임시정부수립에 참여한 독립운동가를 기억하고 감사하는 마음을 전하는 대국민 감사 댓글 행사도 진행한다.  댓글 행사에 참여한 손님 중  31명을 추첨해 모바일상품권도 증정한다.

◇ '나는 자랑스러운 대한의 국민입니다!'

하나은행은 캠페인 기간 동안 예·적금 및 모바일 앱  1Q Bank에 신규 가입한 손님들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총3100 명에게 경품을 증정키로 했다.  

이 중  10  명에게는 대한민국 임시정부 현장 및 독립운동 유적지를 방문할 수 있는 체험의 기회를 제공한다. 직접 눈으로 보고 느끼면서 대한민국 국민으로서의 자긍심이 더욱 고취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 된다.

또한, 하나은행 홍보 모델인 래퍼 김하온이 독립운동의 역사적인 현장에서 촬영한 동영상을 제작, 다양한  SNS  채널을 통해 독립운동가의 삶을 간접적으로나마 경험할 수 있도록 했다.  총5천명을 추첨해 한정판으로 제작된 김하온 이모티콘을 제공하며,  해당 신규 음원은  1Q Bank  내에서 무료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3.1  절에 맞춰 총  1조원 한도 규모의 정기예금 특판도 실시할 예정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 · 발행일 : 2009-03-25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