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2020년 조직개편과 임원 인사' 단행...금융소비자 보호에 역점
KEB하나은행, '2020년 조직개편과 임원 인사' 단행...금융소비자 보호에 역점
  • 김연실 기자
  • 승인 2019.12.27 0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님 가치와 영업현장 중심 조직 구축으로 금융환경 변화에 발빠른 대응
성과 중심의 인사 및 핵심역량 보유자 발탁을 통한 세대교체 실시

KEB하나은행은 하나금융그룹이 선포한 'NEXT 2030 경영원칙'에 입각한 2020년도 조직개편과 임원 인사를 단행 했다고 26일 밝혔다.

하나은행에 따르면, 이번 조직개편과 임원인사는 지난 2일 하나금융그룹이 새롭게 다가 올 10년을 위해 신뢰와 휴머니티(Humanity)를 기반으로 손님과 직원, 주주, 공동체를 아우르는 모든 이해관계자의 가치를 높이는 방향으로 제시한 Reset, Rebuild, Game 이라는 3대 경영원칙을 기반으로 단행 됐다.

하나은행/사진=파이낸셜신문DB
하나은행/사진=파이낸셜신문DB

이번 조직개편 및 임원 인사를 통해 KEB하나은행은 금융소비자 보호 강화와 사회가치 경영 추진, 손님 가치와 영업현장 중심 조직 구축, 핵심사업 부문장 책임경영을 통한 협업 시너지 극대화, 신속한 의사결정 기반의 민첩한 조직 구축, 성과 중심의 인사 및 핵심역량 보유자 발탁을 통한 세대교체를 실시함으로써 빠르게 변화하는 금융환경에 대한 대응 체계를 갖췄다.

이번 조직 개편의 핵심은 기존에 겸직 체제로 운영하던 소비자보호그룹 그룹장과 손님행복본부 본부장을 독립 배치함으로써 금융소비자보호를 한층 강화했다는데 있다.

또한, 경영기획그룹 하에는 사회가치본부가 신설됐다. 이는 기존의 한정되고 일회적인 사회공헌 활동 프로세스를 새롭게 재구축함으로써 사회와 지역 공동체 및 우리 주변을 둘러싼 환경의 문제 해결에 적극 동참하며 이들과 함께 성장하는 사회가치 경영을 추진하기 위해 신설했다.

사회가치본부는 KEB하나은행이 가진 전문성을 활용, 상품과 비즈니스를 사회적 지원체계와 연계함으로써 체계적인 사회책임 경영을 추진하게 된다.

이어 빨라지는 금융환경 변화에 재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손님 가치와 영업현장 중심 조직을 구축코자 투자상품서비스(IPS : Investment Product Service)본부를 신설했다. 이를 통해 그룹의 핵심역량을 결집해 조직과 인력을 대폭 보강함으로써 상품의 전문성과 역량을 강화하는 한편 소비자보호 기능도 강화했다.

하나은행에 따르면, 투자상품서비스본부 하에는 투자전략부와 IPS부, 손님투자분석센터를 두어 Front-Middle-Back 역할 수행을 통해 리스크관리의 독립성을 확보했다. 또한, 적기(Red-flag) 프로세스 신설 및 사전·사후 모니터링 강화로 리스크관리 역량도 한층 강화함으로써 이익 보다 모든 이해관계자의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이번에 투자상품서비스본부 내 신설되는 투자전략부는 하나금융경영연구소, 하나금융투자 리서치센터, 하나금융융합기술원과 협력해 데이터 기반의 고도화된 하우스 뷰(House-view)를 도출하고, 자산배분위원회와 금융상품위원회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통해 손님의 관점에서 최적화된 모델포트폴리오와 상품을 제공하게 된다.

다음으로 글로벌, 디지털, WM, IB, 연금, 자본시장 등 6개의 핵심사업 부문에 대해서는 각 사업 부문을 총괄하는 부문장의 책임경영을 강화했다. 이를 통해 각 핵심사업 부문을 강화하는 한편, 각 사업 부문 간의 적극적인 협업 체계를 구축해 시너지를 극대화함으로써 지속 가능한 성장의 기반을 마련키로 했다.

또한 본점 조직을 몰입과 소통, 실행을 통해 즐겁게 일할 수 있는 빠른 조직으로 변화시키기 위해 기존의 상품 개발 부서와 마케팅 담당 부서를 통합했다. 이를 통해 의사 결정 과정의 신속성을 제고하고, 각 부서별 기능의 융합을 통한 협업을 강화함으로써 영업현장에 대한 빠르고 체계적인 지원체계를 구축해 조직에 활력을 불어 넣었다.

이번 조직개편과 더불어 임원인사도 단행했는데 원칙은 성과 중심의 인사, 핵심역량 보유자 발탁, 세대교체에 주안점을 두었다고 하나은해은 밝혔다.

이에 따라 현장 중심의 영업력 강화를 위해 영업 현장의 성과 우수 허브(Hub)장 및 지점장을 대상으로 본부장 승진 인사를 단행했으며, 글로벌과 디지털, 자산관리 등의 핵심역량 보유자를 본부장으로 발탁해 능력 중심의 세대교체를 이루었다.

KEB하나은행은 "이번 조직개편 및 임원 인사를 통해 2020년대 새로운 10년을 준비하는 대응 체계를 구축함으로써 손님과 주주, 직원, 공동체를 아우르는 모든 이해관계자의 가치를 제고하고 이들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라 밝혔다.[파이낸셜신문=김연실 기자 ]

<인사> KEB하나은행

< 승진 >

◇ 본부장
▲디지털금융사업본부 김경호 ▲아시아영업본부 김승준 ▲검사실 김영곤 ▲경기영업본부 성영수 ▲IPS본부 심기천 ▲광주전북영업본부 양동원 ▲충남북영업본부 이성진 ▲남부영업본부 이현숙 ▲경인영업본부 전우홍 ▲자산관리사업단 정원기

◇ 상무
▲정보보호본부 정의석

< 전보 >

◇부행장
▲중앙영업2그룹 강성묵

◇전무
▲Innovation & ICT그룹 김정한 ▲연금신탁그룹 박의수 ▲CIB그룹 박지환 ▲충청영업그룹 겸 대전영업본부 윤순기 ▲리테일그룹 겸 기관사업단 정석화

◇본부장
▲영등포영업본부 김기철 ▲부산울산영업본부 김영철 ▲유럽중동영업본부 김익현 ▲여신관리본부 김태범 ▲송파영업본부 남수준 ▲손님행복본부 노유정 ▲서북영업본부 박경호 ▲신탁사업단 이원주 ▲연금사업단 이장성 ▲강서영업본부 차주필 ▲대구경북영업본부 최영호 ▲종로용산영업본부 한상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 · 발행일 : 2009-03-25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