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캠페인-47] 새해 자동차보험료 절약을 위한 '꿀팁'
[생활경제캠페인-47] 새해 자동차보험료 절약을 위한 '꿀팁'
  • 조경화 기자
  • 승인 2021.01.13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험다모아(www.e-insmarket.or.kr)'와 할인특약 활용

금융감독원은 13일 새해 자동차보험료 절약을 위한 다양한 방법을 안내했다.

우선 손해보험협회에서 운영하는 '보험다모아(www.e-insmarket.or.kr)'를 통해 보험사별 자동차 보험료를 비교 안내받을 수 있다. 

통상 암보험 등 일반적인 보험상품은 보장금액・보장범위 등이 보험사별·보험상품별로 다소 상이하여 가격비교에 한계가 있었다. 그러나 자동차보험의 경우 보험사별로 판매하는 자동차보험의 보장금액・보장범위가 대부분 동일하다. 따라서 동일한 보장을 받으면서 저렴한 보험료로 자동차보험 가입을 원할 경우 보험사별 보험료를 비교하여 가입할 필요가 있다.

자동차보험 보험료비교는 보험다모아에서 가능하며, 보험료를 조회한 후 원하는 보험료를 제공하는 보험사를 클릭하여 인터넷으로 자동차보험에 가입하면 된다.

금융감독원
금융감독원

활용사례 : 보험다모아를 통해 자동차보험에 가입한 경우

◈ 신차를 구입한 이○○씨는 설계사를 통해 자동차보험에 가입하려 하였으나, 백만원이 넘는 보험료가 부담이었다. 그런데 친구를 통해 보험다모아 사이트에서 보험료를 조회한 후 인터넷으로 가입할 경우 보험료를 최대 15%까지 절약할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보험료가 가장 저렴한 보험사의 인터넷 전용 자동차보험에 가입하여 보험료를 15만원 절약하였다.

다음으로 보험료 할인특약을 활용해야 한다. 자동차보험 가입시 다양한 보험료 할인특약에 가입할 경우 자동차보험료를 크게 낮출 수 있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 본인의 자동차로 일정거리(예: 10,000km) 이하를 운전하면 운행거리에 따라 보험료가 할인(5%~30%)된다.

또 보유 자동차에 블랙박스·첨단안전장치가 장착되어 있는 경우 보험료가 할인(1%~6%)된다. 첨단안전장치는 차선이탈 경고장치(LDWS/LKAS), 전방충돌 경고장치(AEB/FCW, 긴급제동 보조장치 포함), 타이어 공기압 경고장치(TPMS), 자동차안정성 제어장치(ESC), 적응형 순항제어장치(ACC) 등(보험사별로 다소 상이)을 말한다.

아울러 운전자에게 만 6세 이하의 자녀 또는 출산 예정인 자녀가 있는 경우 보험료가 할인(2%~15%)된다. 도로교통공단의 교통안전교육을 이수한 만 65세 이상 운전자가 교통안전교육 특약에 가입시 보험료가 할인(4% 내외)된다.

기초생활수급자, 연소득 4천만원 이하(배우자 합산)인 저소득층 서민이 중고자동차(5년 이상) 소유시 보험료가 할인(3%~7%)된다. 할인 특약 제공 여부 및 보험료 할인율 등 세부기준은 보험사별로 상이할 수 있으므로 가입하려는 보험사에 반드시 확인할 필요가 있다.

활용사례 : 자동차보험 특약에 가입하여 보험료를 할인받은 경우

◈ 평소 자동차를 잘 사용하지 않는 김○○씨 부부는 얼마 전 아이를 임신하였다. 김씨는 직장 동료와 이야기를 나누다 자동차보험 특약을 이용하면 운전을 자주하지 않거나 아기가 있는 경우 보험료가 크게 낮아진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고, 김씨는 주행거리할인 특약과 자녀할인 특약에 가입하여 보험료를 30% 이상 절약하였다.

[파이낸셜신문=조경화 기자 ]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