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금융, ESG 회의체 '사회가치·녹색금융 협의회' 개최
농협금융, ESG 회의체 '사회가치·녹색금융 협의회' 개최
  • 김연실 기자
  • 승인 2021.04.01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격적 ESG 경영활동 전개

농협금융지주는 지난달 31일 회장 주관의 그룹 ESG 회의체인 '사회가치 및 녹색금융 협의회'를 개최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협의회는 ESG경영을 더욱 체계적이고 속도감 있게 추진하고자 하는 손병환 회장의 경영의지가 담겨져 있다는게 금융계 평이다. 

농협금융은 지주 및 계열사의 ESG 전담 조직에서부터 ‘CEO 협의회’, ‘이사회 내 위원회’로 이어지는 추진체계를 바탕으로 본격적으로 ESG 경영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3월 31일, 서울 중구 소재 농협금융지주 본사 회의실에서 개최된 제1차 「농협금융 사회가치 및 녹색금융 협의회」에서 손병환 농협금융 회장이 협의회를 주재하고 있다./사진=농협금융
3월 31일, 서울 중구 소재 농협금융지주 본사 회의실에서 개최된 제1차 「농협금융 사회가치 및 녹색금융 협의회」에서 손병환 농협금융 회장이 협의회를 주재하고 있다./사진=농협금융

이날 회의는 ‘ESG 경영’에 대한 임직원의 큰 관심을 고려하여 신진영 한국기업지배구조원장의 '금융회사의 ESG경영과 투자'라는 주제의 강연으로 시작됐다.

이어진 회의에서 농협금융은 ESG 추진 속도를 더욱 높이기 위해 실행력 강화, 정보 공유 · 홍보 확대, 추진성과 포상 등으로 계열사를 적극 지원하여 그룹 ESG 추진을 견인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룹 차원의 사회가치 및 녹색금융 캠페인「ESG 애쓰자」도 발표했다. 앞으로 농협금융은 ‘친환경활동 애쓰자’, ‘탄소배출 감소 애쓰자’, ‘사회공헌 애쓰자’, ‘나눔과 기부 애쓰자’의 4가지 구호를 통해 내부에서 먼저 임직원 생활 속의 친환경 활동을 적극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각 계열사는 ‘ESG 5대 부문, 15개 ESG 추진과제’를 더욱 구체적이고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세부 추진계획을 수립하여 보고했다.

농협금융
농협금융

이날 손병환 회장은 최근 치킨가게의 선행사례를 언급하며 “기업의 ESG경영 수준이 고객의 소비여부를 결정짓는 요인으로, 이런 현상이 금융상품까지 확대될 것이기 때문에 농협금융에 ESG가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또한, “ESG 경영은 새로운 패러다임이지만 농협에게는 낯선 길이 아니므로, 농협 DNA 속에 녹아있는 ‘ESG 본능’을 깨워나가자”고 말했다.

더불어 “ESG는 농촌·농민과도 직결된다.”고 강조하며, “환경(E)은 농업과 농민을 위한 자연적 녹색 기반이고, 사회(S)는 농협사업을 통한 가치제고의 대상이며, 지배구조(G)는 농민이 주인인 농협의 정체성이 있기 때문”이라고 말하며, “이처럼 농협에게 ESG는 매우 중요한 요소다.” 라고 거듭 강조했다.

한편, 농협금융지주는 같은 날 주총 결의를 통해 신임 사외이사로 환경·신재생에너지 분야(E) 전문가인 이미경 現환경재단 대표를 선임하고, 농협은행은 소비자보호 분야(S) 전문가인 옥경영 現숙명여대 소비자경제학과 교수를 선임해, 그룹 ESG 경영 전문성 강화에 박차를 가했다.[파이낸셜신문=김연실 기자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