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라이프-창헬스케어,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강화 위해 업무협약
신한라이프-창헬스케어,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강화 위해 업무협약
  • 임영빈 기자
  • 승인 2021.09.09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부문 실증사업 상호 협력으로 공공혜택 확대 노력하기로 뜻 모아

신한라이프는 지난 8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본사에서 헬스케어 서비스 기업인 창헬스케어와 헬스케어 사업 고도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창헬스케어는 2012년 설립되어 기업 임직원 대상의 헬스케어 서비스, 만성질환 등 질환자 타깃의 의료지원 서비스와 건강검진 연계 PHR(Personal Health Record, 개인 건강 기록) 관리 서비스 등을 제공하는 헬스케어 기업이다.

(사진 왼쪽부터) 성창규 창헬스케어 대표이사, 최승한 신한라이프 디지털혁신그룹장, 정상훈 신한캐피탈 SI금융본부장이 지난 8일 서울 중구 신한라이프 본사에서 양사 간 전략적 업무 협약 체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라이프)
(사진 왼쪽부터) 성창규 창헬스케어 대표이사, 최승한 신한라이프 디지털혁신그룹장, 정상훈 신한캐피탈 SI금융본부장이 지난 8일 서울 중구 신한라이프 본사에서 양사 간 전략적 업무 협약 체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라이프)

양사는 이번 전략적 업무제휴를 통해 '양사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과 서비스 연계', '헬스케어신규 사업 공동 개발·이행', '건강 데이터 확보, 질환·질병 유발 분석 등을 활용한 협업'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업무 협약은 신한캐피탈이 운용을 맡고 있는 '원신한 커넥트 신기술투자조합 제1호'의 50억원 투자와 함께 이뤄졌다. 원신한 커넥트 신기술투자조합 제1호는 신한만의 차별화된 디지털 생태계를 구축하겠다는 신한금융 조용병 회장의 강력한 의지가 담긴 디지털 전략적 투자(SI) 펀드다.

최승환 신한라이프 디지털혁신그룹장은 "사후 보장에 그쳤던 보험사의 역할이 점차 사전 예방관리로 확대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의 헬스케어 노하우를 접목시켜 신한라이프가 'Full-care Service Provider(종합 돌봄서비스 제공자)'로서 고객에게 더욱 가치 있는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신한라이프는 AI 홈트레이닝 플랫폼 'HowFIT(하우핏)'과 오프라인 거점 기반의 '필요 영양소 분석 서비스', 실제 나이가 아닌 신체나이를 산출하는 '건강나이 서비스' 등 다양한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더불어 부산 에코델타 스마트시티 실증사업, 마이데이터 의료 부문 실증사업 참여를 통해 의료정보를 활용한 공공혜택을 확대하고자 노력 중이다.

[파이낸셜신문=임영빈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