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보잉, 사상 최대 상용기 인도 기록 경신...생산량 최대

정성훈 기자 | 기사입력 2018/01/10 [17:18]

보잉, 사상 최대 상용기 인도 기록 경신...생산량 최대

정성훈 기자 | 입력 : 2018/01/10 [17:18]

[파이낸셜신문=정성훈 기자]항공기 최대 제작사인 보잉이 2017년 총 763대의 상용기를 인도하며 사상 최대 인도 기록을 경신했다고 10일 밝혔다.

 

▲보잉사의  777 기종. (사진=보잉사 홈페이지 캡쳐)




이는 6년 연속 업계 최대 수치이다. 이 같이 많은 인도 대수는 737 및 787 기종의 높은 생산량이 이끌었다. 더불어 단일통로 및 이중통로 항공기 수요에 힘입어 보잉은 수주잔고에 912대를 추가했다.

보잉은 737 프로그램의 월간 생산량을 47대로 상향 조정하고 신기종 737 맥스(MAX)의 인도를 시작했다. 2017년 한 해 동안 74대의 맥스를 포함해 총 529대의 737을 인도,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보잉은 또한 136대의 787 드림라이너를 인도하며 이중통로 항공기 중 가장 높은 생산량을 기록했다.

케빈 맥알리스터(Kevin G. McAllister) 보잉상용기 사장 겸 최고경영자는 “2017년 보잉이 달성한 기록적인 수치는 전 세계 고객들에게 가장 효율적인 항공기를 설계, 제조 및 인도하기 위해 혁신을 거듭해 온 보잉 직원 및 공급 파트너들의 성과다”고 말했다.

보잉은 표시 가격 기준 미화 1348억달러에 달하는 상용기 912대 순주문(net order)을 달성했으며, 2017년 말 기준 전 세계 고객사로부터 총 5864대의 수주잔고를 기록했다. 이는 보잉 연간 생산량의 7배에 달하는 수치다.

케빈 맥알리스터 사장 겸 최고경영자는 “탄탄한 주문 실적은 2017년 보잉이 공개한 초고효율 737 맥스 10을 비롯한 737 맥스 기종 및 이중통로 보잉 상용기에 대한 시장의 수요를 방증한다”며 “보잉이 계획 중인 생산량 증가는 이 같은 높은 주문을 뒷받침할 것이다”고 말했다.

 

보잉이 2017년 총 763대의 상용기를 인도하며 사상 최대 인도 기록을 경신했다.자료=보잉사



2017년 787 드림라이너는 100여대 그리고 777 기종은 60대의 순주문을 기록했다. 그 외 보잉의 2017년 상용기 주요 성과로는 737 맥스 9 및 787-10 드림라이너 초도 비행 그리고 737 맥스 7 및 777X의 생산 시작 등이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보잉, 사상 최대,777기종,787기종,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