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년 9월 중소기업경기전망조사
2009년 9월 중소기업경기전망조사
  • 윤동관 기자
  • 승인 2009.08.26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중소기업중앙회가 1,420개 중소제조업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경기전망조사결과, 9월 중소기업업황전망건강도지수(sbhi)는 전월(85.6)대비 10.4p 상승한 96.0을 기록했다.

이는 최근 경기가 회복되는 조짐을 보이고 있는데다, 여름휴가철이 끝나면서 기업들의 하반기 사업이 본격화되고 신학기와 추석 등으로 내수증가에 대한 기대감이 크게 반영되었기 때문으로 추측된다.

한편, 5개월 연속 상승하다 지난달 소폭 하락했던 중소기업 경기는 한 달 만에 반등해 경기회복에 대한 기대감을 이어갔다.

기업규모별로는 소기업(83.4→93.1)과 중기업(90.6→102.7)모두 상승했고, 중기업은 기준치(100) 이상을 기록했다.

공업구조별로는 경공업(82.4→94.6)과 중화학공업(88.3→97.3) 모두 상승했고, 기업유형별로도 일반제조업(83.5→94.0), 혁신형제조업(94.0→103.8) 모두 상승했으며, 혁신형제조업은 기준치(100)보다 높은 수준을 기록했다.

전업종에서 업황전망지수(sbhi) 상승

업종별로는 종이및종이제품(81.4→101.3, 19.9p), 고무및플라스틱제품(81.3→101.1, 19.8p), 가죽,가방및신발(80.0→93.0, 13.0p) 등 전업종에서 상승했다.

또한, 컴퓨터및사무용기기(108.9), 화합물및화학제품(106.0), 영상,음향및통신장비(103.0), 종이및종이제품(101.3) 등 8개 업종은 기준치(100) 이상을 기록했다.

경기변동 전 항목에서 상승
- 생산설비와 재고수준은 과잉상태가 개선될 전망

경기변동 항목별 sbhi는 생산(87.0→98.0), 내수판매(84.1→95.7), 수출(85.8→92.6), 경상이익(80.1→88.5), 자금사정(82.8→88.3), 원자재조달사정(93.3→94.3) 모두 상승했다.

수준판단 항목인 생산설비 수준(106.2→104.5), 제품재고 수준(106.6→104.1)은 하락해 과잉수준이 개선될 것으로 보이고, 고용수준(99.9→97.2)도 하락했다.

중소제조업 업황실적 sbhi는 전월대비 1.0p 하락한 82.1

8월 중소제조업 업황실적은 하계휴가 등 계절적요인과 일부 완성차업계의 파업 등으로 전월(82.1)대비 1.0p 하락한 81.1을 기록했다.

기업규모별로는 소기업(78.6→78.0)과 중기업(90.2→88.1)모두 하락했고, 유형별로는 일반제조업(80.4→78.8)은 하락, 혁신형제조업(89.3→90.0)은 소폭 상승했다.

업종별로는 자동차부품(95.7→81.4), 의복및모피제품(82.1→70.4), 섬유제품(81.9→74.7)등 12개 업종이 하락했고, 목재및나무제품(72.3→84.1), 영상,음향및통신장비(88.3→97.7), 기타기계및장비(78.4→85.6) 등 8개 업종은 상승했다.

8월중 중소기업 최대 경영애로는 “내수부진”이나 그 비율은 감소

8월 중 중소기업 최대 경영애로는 “내수부진”(57.3%)으로 지난해 11월(70.3%)부터 10개월 연속 가장 큰 애로로 꼽았으나, 애로비율은 전월(62.8%)대비 감소했고, 이어서 “원자재가격상승”(45.1%), “업체간 과당경쟁”(39.7%), “판매대금회수지연”(34.6%)등의 순이었다.

한편, “원자재가격상승”(45.1%) 애로비율은 전월대비 5.1%p 증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