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중국유한공사, ‘심천분행’ 본격적인 영업개시
신한중국유한공사, ‘심천분행’ 본격적인 영업개시
  • 안현진 기자
  • 승인 2012.10.17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내 14번째 네트워크
신한은행(은행장 서진원) 중국현지법인인 신한중국유한공사는 “17일 중국 광동성 심천시에 중국 내 14번째 점포(분행 7, 지행7)인 심천분행을 개설하고 본격적인 영업을 개시했다”고 밝혔다.
신한중국 심천분행은 심천-광주간 고속도로 IC 인근에 위치해 동관, 혜주 등 인근 도시로의 접근성이 양호하다. 주재원 등 한국인이 가장 많이 거주하는 지역에 있어 한국계 교민 및 기업들에게 보다 편리한 금융서비스 제공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심천은 중국 최초의 경제개발 특구 지역으로 중국 3대 경제 중심축 중 하나인 광동성의 관문이다. 인근에 한국계 우량 외국계 기업들이 다수 진출해 있는 화남권의 경제 중심 도시다.

이날 행사에는 신한은행 설영오 부행장과 성국제 법인장을 비롯해 심천시 천잉춘(陈应春) 부시장, 駐광주 총영사관 양창수 총영사, 백용천 재경관, 심천 한인상공회 허병하 회장 등 주요 기관장들과 심천지역 주요 인사 및 고객들이 참석해 개점을 축하했다.

신한중국유한공사는 사회 공동체와의 상생 및 지역 커뮤니티와 함께 성장하는 따뜻한 금융을 실천하고자 개점식을 간소화 해 줄인 비용으로 인근 한인학교 및 한글학교 등 총 4곳의 현지 학교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중국유한공사는 1994년 천진에 첫 지점을 개설한 이후 상해, 청도, 북경 등에 잇달아 분지행을 설립해 총 14개의 영업점을 운영하는 중견은행으로 성장했다”며 “심천분행은 새롭게 선보인 직불카드 및 전자방식외담대 등 다양한 금융 상품과 함께 토요일 영업으로 고객들에게 보다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