람보르기니, 올해부터 'GT3시리즈' 공식 출전
람보르기니, 올해부터 'GT3시리즈' 공식 출전
  • 박상대 기자
  • 승인 2013.01.19 1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슈퍼카 총 2083대 판매...3년 연속 신장세 이어가
▲ 올해 가장 주목 받을 것으로 예상되는 람보르기니의 '아벤타도르 LP700-4 로드스터'.

세계적인 슈퍼카 람보르기니가 지난해 총 2083대를 판매해 2011년보다 30% 늘어나 3년 연속 신장세를 이어갔다.

지난해 성장을 견인한 주역은 플래그십 아벤타도르 LP700-4으로 922대가 팔리면서 슈퍼 스포츠카의 벤치마크 모델로 부상했다. 가야르도 역시 전 라인업에 걸쳐 1161대를 판매하면서 람보르기니 사상 가장 성공적인 모델의 위상을 다시한번 입증했다.

람보르기니는 글로벌 경기 침체 속에서도 유럽시장에서 34%, 미주에서는 50%, 아태지역에서는 9% 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올해에는 아벤타도르 LP700-4 로드스터가 람보르기니의 컨버터블 대열에 합류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11월 이탈리아에서 공개된 이 차량은 오픈 에어링을 구현한 아벤타도르 LP700-4의 오픈 탑 버전으로 사전계약을 통해 15개월치 주문이 완료됐다.

이와 함께 람보르기니는 모터스포츠에도 투자를 대폭 늘릴 계획이다. 이미 '블랑팡 슈퍼 트로페오'는 세계 유일의 원메이크 4륜구동 레이스이자 가장 빠른 레이스카로 자리매김했다.

2013년에는 미주지역에 새로운 시리즈를 추가하고 3개 대륙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가야르도로 이미 세계적으로 유명한 GT3 시리즈에 공식 출전할 계획이며, 다양한 스킬을 지닌 드라이버들을 위한 시리즈도 준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