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동대문에 '초대형 비디오월' 설치
삼성전자, 동대문에 '초대형 비디오월' 설치
  • 박상대 기자
  • 승인 2014.02.28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가 서울을 상징하는 또 하나의 아이콘을 만들었다. 55형 상업용 디스플레이(LFD) 98개를 붙여 만든 초대형 비디오월을 JW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호텔에 설치했다.


가로 17m, 세로 4.8m의 크기로 호텔 그랜드 볼룸에 선보여 국제행사 명소로 자리잡을 전망이다.


삼성전자는 비디오월을 구축하면서 UHD 영상과 이미지를 재생 할 수 있고 화면 테두리가 얇은 슬림베젤(UD55C)을 적용했으며, 호텔이 비디오월 활용을 극대화하도록 디스플레이 통합 솔루션도 제공했다.
LFD는 삼성전자의 B2B 전략사업으로 공항, 호텔, 기업, K팝 홀로그램 전용관, 전주 전통문화박물관 등 다양한 장소에 설치되면서 용도가 점점 넓어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