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글로벌 AI 협업 강화
KT, 글로벌 AI 협업 강화
  • 연성주 기자
  • 승인 2017.09.14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 음성인식 전문회사 사운드하운드에 500만달러 투입
KT가 실리콘밸리 인공지능(AI) 전문기업과의 글로벌 협업을 강화하고 있다.
황창규 KT 회장은 14일(한국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아메리카'(MWCA)를 참관하며 해외 AI 서비스를 위한 글로벌 협력 성과와 계획을 공개했다.
KT는 이번 MWCA에 국내 통신사 중 유일하게 참가해 '이노베이션 시티'에 전시관을 구축하고 글로벌 5G 기술을 선보였다.
KT는 실리콘밸리의 대표적인 AI 음성인식 업체 사운드하운드(SoundHound)에 올해 1분기 500만 달러를 투자하고 이를 바탕으로 공동 연구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2005년 설립된 사운드하운드는 음성인식과 자연어처리 엔진개발 전문기업으로 자동 대화인식(ASR), 자연어 이해(NLU) 등 핵심 기술을 다수 보유했다.
▲ KT 황창규 회장이 MWC 아메리카 전시회장에서 노키아 라지브 수리 CEO와 담소를 나누고 있다.
사운드하운드는 날씨, 호텔, 여행 등 150개 도메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보이스 어시스턴트 앱 '하운드'(Hound), 자동차나 IoT(사물인터넷) 단말에 내장형 보이스 어시스턴트를 제공하는 개발자 플랫폼 '하운디파이'(Houndify), 허밍 소리로 음악을 검색하는 앱 '사운드하운드'를 서비스하고 있다.
AI 업계에서는 말하는 사람의 의도를 파악하는 STM(Speech-To-Meaning) 기술로 빠르고 정확한 음성인식 결과를 제공하는 사운드하운드에 주목하고 있다.
다양한 도메인 정보를 결합해 한꺼번에 결과 값을 내놓는 집단 AI 기술로 복잡한 질문에도 답을 내놓는다.
KT는 사운드하운드에 대한 전략적 투자와 공동 R&D로 AI 서비스의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한다는 복안이다.
황 회장은 이번 출장에서 세계 최대 그래픽, 영상편집 솔루션 전문회사 어도비(Adobe)의 새너제이 본사와 구글 크롬캐스트의 제조사인 플렉스(Flex)의 실리콘밸리 이노베이션 센터 등을 찾았다.
KT는 올해 AI 분야에서 적극적인 행보를 보인다.
1월 선보인 인공지능 TV '기가지니'는 청각 위주인 기존 AI 스피커와 달리 눈과 귀로 정보를 제공한다는 장점을 내세워 세대를 초월해 인기를 끌고 있다.
KT는 130여 명의 AI 전문 인력을 확보한 데 이어 연말까지 50여 명의 인력을 추가로 확보할 계획이다.
황 회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 기술이자 솔루션으로 각광받는 인공지능을 주도하기 위해 세계적으로 치열한 경쟁이 벌어지고 있다"며 "KT는 사운드하운드 등 글로벌 파트너들과 협업을 통해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주목받는 인공지능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