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컴즈 '싸이메라', '아이돌24시' 서비스 개편 기념 기부 이벤트 진행
SK컴즈 '싸이메라', '아이돌24시' 서비스 개편 기념 기부 이벤트 진행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0.05.29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트 '아이돌24시' 홈 화면에 담은 서비스 개편 단행…아이돌 팬클럽 기부 이벤트 실시
일간 기사 클릭 수 1위 달성 팬클럽 명의로 기부…개인 SNS에 공유하면 음료 쿠폰 증정
싸이메라 '스타의 사진촬영 방법'에서 좋아하는 아이돌의 사진이나 기사를 살펴볼 수 있다. (사진=SK컴즈)
싸이메라 '스타의 사진촬영 방법'에서 좋아하는 아이돌의 사진이나 기사를 살펴볼 수 있다. (사진=SK컴즈)

SK커뮤니케이션즈(SK컴즈)는 카메라 어플리케이션 '싸이메라'의 서비스 개편을 기념해 아이돌 팬클럽 이름으로 기부하는 '최애기사 확인하고 팬클럽 이름으로 기부하자'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최근 싸이메라는 포털 사이트 네이트의 '아이돌24시'를 홈 화면에 담아내는 서비스 개편을 진행했다. 싸이메라로 나만의 사진을 촬영하고 꾸미는 것 외에도 홈 화면의 '스타의 사진촬영 방법'을 통해 좋아하는 아이돌의 촬영법을 따라하거나 기사나 사진을 손쉽게 감상할 수 있다.

개편 기념 기부 이벤트는 6월 14일 일요일까지 진행되며, 싸이메라의 '스타의 사진촬영 방법' 기사 클릭으로 쉽게 참여가 가능하다. 대상은 네이트 '아이돌24시'의 '스타' 페이지에 노출되는 12개 아이돌 그룹과 해당 그룹 멤버에 관련 기사이다.

이번 이벤트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함께 진행된다. 기간 중 가장 많이 일간 클릭수 1위를 달성한 아이돌 그룹의 팬클럽 명으로 기부금을 전달한다. 전달된 기부금은 특별히 저소득 아동의 주거환경 개선 사업에 지원돼 소개된 사례 아동 및 이와 비슷한 상황에 처한 아동에게 사용될 예정이다.

이외에도 이번 이벤트를 개인 SNS에 공유하고, 싸이메라 공식 인스타그램에 댓글로 SNS 게시글 링크를 남긴 50명의 팬들에게는 스타벅스 음료 쿠폰도 증정한다. 당첨자는 이벤트 종료 이후 개별 연락을 통해 고지될 예정이다.

싸이메라가 6월 14일까지 기부 이벤트를 진행한다. (자료=SK컴즈)
싸이메라가 6월 14일까지 기부 이벤트를 진행한다. (자료=SK컴즈)

김종훈 SK컴즈 본부장은 "이번 싸이메라의 서비스 개편으로 나만의 사진을 촬영하고 꾸미는 동시에 네이트의 '아이돌24시'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어 사용자들의 높은 만족도로 이어지고 있다"며 "싸이메라로 최애 아이돌 그룹 사진도 빠르게 확인하고, 이벤트에도 많은 분들이 참가해 행복 가치를 높여 선한 영향력이 확산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2012년 출시한 싸이메라는 국내 뿐만 아니라 브라질, 인도네시아를 비롯한 해외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스마트폰 카메라 어플리케이션이다. 라이브 필터, 7가지 촬영 렌즈, 손떨림, 타이머 등 다양한 기술을 지원해 많은 사용자들을 확보하고 있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