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정비사업이 대세"…수도권 6~7월 공급 물량 58%가 재개발·재건축
"도시정비사업이 대세"…수도권 6~7월 공급 물량 58%가 재개발·재건축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0.06.22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규 분양 시장 재개발·재건축 등 도시정비사업으로 공급되는 아파트 인기 높아져
6~7월 수도권에서 공급되는 새 아파트 가운데 56%가 재개발·재건축으로 공급되는 단지
최근 주택건설은 재개발·재건축이 주류를 이루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그림은 주안파크자이 더 플래티넘 투시도 (자료=GS건설)
최근 주택건설은 재개발·재건축이 주류를 이루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그림은 '주안파크자이 더 플래티넘' 투시도 (자료=GS건설)

재개발·재건축 등 노후한 주거타운을 새롭게 탄생시키는 도시정비사업이 최근 주택건설의 대세로 떠오르고 있다. 도시정비사업을 통해 공급된 아파트는 기존 도심의 편리한 생활 인프라를 입주와 동시에 누릴 수 있는 데다 노후한 주거 환경 개선도 이루어지는 만큼 수요자들의 인기를 끌고 있다.

22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6~7월 수도권(서울·경기·인천)에서 공급 예정인 아파트는 약 6만 1951가구로 이 가운데 절반 이상(58%)인 3만 6427가구가 도시정비 사업으로 공급될 예정이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 2만 1037가구, 경기 1만 1392가구, 인천 3998가구 규모다.

부동산 시장에서 최근 10여 년 동안은 수도권 일대의 2기 신도시 및 신규 택지지구 개발이 붐을 이루었지만 최근에는 노후 주거지를 새롭게 탄생시키는 도시정비사업이 대세로 떠오른 분위기다. 

신도시의 경우 철저한 도시 계획으로 주거 여건이 뛰어나지만 생활 인프라나 교통 환경이 부족해 불편함을 겪는 경우가 많다. 반면에 재개발·재건축 등 도시정비 사업은 원도심의 교통 인프라, 편의 시설을 바로 이용할 수 있어 수요자들에게 선호도가 높다.

특히 도시정비사업을 통하면 새 아파트와 함께 일대 도로 등 환경 정비로 미니신도시급 주거 타운으로 재탄생하는 만큼 신규 유입 세대는 물론 원래 거주하던 주민들의 새 아파트 갈아타기 수요 등에 인기가 높다.

실제로 올해 수도권에서 재개발·재건축을 통해 공급된 단지는 높은 청약 경쟁률을 기록하면서 마감했다. 올해 4월 인천에서 목련 아파트 재건축으로 공급된 '부평역 한라비발디 트레비앙'의 경우 1순위에서 평균 251.91대 1의 경쟁률로 올해 수도권에서 공급된 단지 가운데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또한 수원 팔달8구역 재개발 사업으로 공급된 '매교역 푸르지오SK뷰'도 145.72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하면서 마감됐다.

부동산 업계 전문가는 "재개발·재건축 등 도시정비사업으로 공급되는 아파트의 경우 입주와 동시에 생활 인프라를 누릴 수 있고 가격 경쟁력에서도 우위를 차지할 수 있어 인기가 높다"며 "특히, 오는 8월부터 분양가 상한제, 분양권 전매제한 확대 등 각종 규제가 시행되면서 재개발·재건축 단지들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고 말했다.

수도권 분양 예정 재개발, 재건축 아파트 (자료= 각 사)
수도권 분양 예정 재개발, 재건축 아파트 (자료= 각 사)

이처럼 수도권에서 도시정비사업으로 공급되는 아파트가 주목을 끌면서 7월까지 공급 예정인 아파트가 관심을 모은다.

GS건설과 쌍용건설은 인천광역시 미추홀구 주안동 830 일대 주안3구역 재개발 아파트인 '주안파크자이 더 플래티넘'을 이달 공급한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전용면적 36~84㎡ 총 2054가구 규모로 들어서며 1327가구가 일반분양 될 예정이다. 

이 아파트가 들어서는 주안동 일대는 대규모 정비사업이 이뤄지고 있는 지역으로 개발이 완료되면 2만 여세대 규모 미니신도시급 신 주거타운으로 변화할 전망이다. 특히 주안동 일대 원도심에 들어서는 만큼 입주와 함께 바로 다양한 생활 인프라를 누릴 수 있는 것으로 물론 개발이 활발한 용현, 학익지구와 가까워 편의시설을 공유할 수 있다.

HDC현대산업개발과 GS건설은 경기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 일원에서 팔달10구역 주택재개발사업을 통해 '수원 센트럴 아이파크 자이'를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4층~지상 25층, 30개동, 전용면적 39~103㎡ 총 3432가구 규모로 이 가운데 2165가구를 일반 분양한다.

삼성물산은 서울 동대문구 용두6구역을 재개발하는 '래미안 엘리니티'를 공급한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최고 21층, 16개동 총 1048가구 규모로 공급되며 이중 전용면적 51~121㎡ 475가구를 일반에 분양한다.

대우건설은 한화건설과 함께 이달 중 경기 광명시 광명뉴타운 14구역에서 '광명 푸르지오 포레나'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3층~지상 27층, 14개동, 총 1187가구 규모로 공급되며 이 중 397가구를 일반 분양한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