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보험영업손익 개선 힘입어 2분기 호실적
삼성화재, 보험영업손익 개선 힘입어 2분기 호실적
  • 임영빈 기자
  • 승인 2020.08.19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1분기 이후 5개 분기 만에 손실규모 1천5백억원 대로 축소

삼성화재가 올 2분기 보험영업손익 개선에 힘입어 호실적을 달성했다.

19일 대신증권 박혜진 연구원은 삼성화재의 별도기준 2분기 순이익이 전년 대비 37.9% 증가한 2천693억원으로 자사 추정치인 2천242억원을 20.1%, 컨센서스 2천436억원을 10.6% 상회했다고 전했다. 이는 자동차보험손해율 하락과 투자이익 증가에 기인한다고 덧붙였다.

(사진=연합)
(사진=연합)

자동차보험부문의 손해율은 2분기 82.2%로 전년 대비 6.7%p 감소했다. 자동차보험료 인상효과에 따른 경과보험료가 증가한 동시에 사고율은 감소해 경과손해액이 줄어들었다. 그 결과 합산비율이 98.3%로 8개 분기 만에 100%를 하회했다.

위험손해율은 85.2%로 1분기에 비하면 0.6%p 하락하며 개선세를 보였던 여타 경쟁사들과 달리 악화됐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3.8%p 상승했다. 미보고발생손해액(IBNR)을 제외하면 78.4%다.

보장성인보험 신계약은 전년 대비 0.8% 감소한 380억원으로 줄었다. 박 연구원은 경쟁이 완화됐고 사측이 질적성장을 추구함에 따라 매출 수준은 크게 증가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단, 장기보험 사업비율이 23.7%로 4개분기만에 하락세를 노출했다.

투자이익은 부동산펀드매각익 300억원, 주식처분이익 300억원이 일회성으로 반영됐다.

박 연구원은 “보험영업손실이 지난 2019년 1분기 이후 5개 분기 만에 마이너스 1천5백억원대로 축소됐다”라면서 “자동차 및 위험손해율에서 본연의 경쟁력을 회복하고 있으며 자동차보험손해율과 사업비율은 하반기 개선세가 더 부각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파이낸셜신문=임영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