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데이터 이용한 A/S" LG전자, LG 윙 고객 대상 자가진단 도입
"빅데이터 이용한 A/S" LG전자, LG 윙 고객 대상 자가진단 도입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0.11.12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퀵헬프' 앱 통해 스마트폰 기능 정보 전송…진단 결과 및 관리방법 제안
서비스센터 수리 기사가 사용하는 휴대폰 점검과 동일 수준 서비스 제공
빅데이터 기반 분석 기술 활용해 자동진단…발열, 배터리 소모 등 9개 항목 진단
내년 초까지 G7 ThinQ, G8 ThinQ, V35 ThinQ, 벨벳, Q92 등 9개 제품 확대
LG전자 스마트폰 퀵헬프 앱 실행 화면 예시 (자료=LG전자)
LG전자 스마트폰 퀵헬프 앱 실행 화면 예시 (자료=LG전자)

LG전자가 LG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자가진단 서비스를 선보인다. 자가진단 서비스 도입을 통해 고객들의 LG 스마트폰에 대한 A/S 불신을 극복하고 경쟁사를 앞서는 A/S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LG전자는 신제품 스마트폰 LG 윙(LG WING)을 사용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분석, 자동 진단 등의 기술을 활용한 '스마트폰 자가진단'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2일 밝혔다. 

사용을 원하는 고객은 이날 부터 퀵헬프 애플리케이션(앱)을 실행해 진단하기 메뉴를 누르고 휴대폰 자가 진단을 선택한 후 사용 기록을 전송하면 된다. 스마트폰 기능 점검 데이터를 전송하면 빅데이터 기반으로 데이터를 분석해 배터리 이상 유무, 네트워크 이상 여부 등 9개 항목을 점검한다. 

또 점검 후 진단 결과와 관리 방법을 제안하는 기능도 적용됐으며, 실제 LG전자 서비스센터에서 수리 기사가 사용하는 휴대폰 점검 시스템과 동일한 수준의 정보를 제공한다. 서비스센터를 방문하기 어려운 경우에도 장소와 시간에 상관없이 점검할 수 있다.

LG전자는 내년 초까지 LG 스마트폰 고객 커뮤니티인 퀵헬프 앱이 설치된 G7 ThinQ, G8 ThinQ, V35 ThinQ, V40 ThinQ, V50 ThinQ, V50s ThinQ, 벨벳, Q92, Q52 등 9개 제품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한편 LG전자는 LG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고객 커뮤니티인 퀵헬프를 중심으로 고객 의견을 적극 수렴하는 한편, 지난 8월부터는 퀵헬프 대상 제품을 실속형까지 확대하고 있다. 내년 상반기부터는 퀵헬프 PC 버전도 새롭게 도입할 예정이다. 

아울러, LG 팬덤 1기를 모집해 G 스마트폰 사용성과 관련한 의견을 나누고 정보를 공유하는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정재웅 LG전자 MC품질경영담당은 "LG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고객들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해 제품 구매 후에도 믿고 오래 쓸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