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택트' 자녀 교육 한번에" LG U+, 'U+초등나라' 포함 요금제 선보여
"'언택트' 자녀 교육 한번에" LG U+, 'U+초등나라' 포함 요금제 선보여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1.01.17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G·LTE 고객에 무상 제공되는 선택형 프리미엄 서비스 '초등나라팩' 출시
자녀 가입자 위한 'LTE 초등나라 39(월 3만9천원)' 요금제 프로모션 진행
부모가 '5G 시그니처' 이용하면 자녀 요금제 매월 3만3천원 할인
LG유플러스는 초등학생들을 위한 가정학습 콘텐츠 ‘U+초등나라’와 5G·LTE 통신 서비스를 함께 제공하는 요금 상품을 출시했다. 사진은 LG유플러스 모델들이 ‘초등나라팩’과 ‘LTE 초등나라 39 요금제’ 출시를 알리는 모습. (사진=LG U+)
LG유플러스는 초등학생들을 위한 가정학습 콘텐츠 ‘U+초등나라’와 5G·LTE 통신 서비스를 함께 제공하는 요금 상품을 출시했다. 사진은 LG유플러스 모델들이 ‘초등나라팩’과 ‘LTE 초등나라 39 요금제’ 출시를 알리는 모습. (사진=LG U+)

코로나19 팬데믹 장기화로 비대면(언택트) 온라인 교육 콘텐츠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LG유플러스가 초등 교육을 비대면으로 할 수 있는 새로운 요금상품을 내놨다.

LG유플러스는 초등학생들을 위한 가정학습 콘텐츠 'U+초등나라'와 5G·LTE 통신 서비스를 함께 제공하는 요금 상품을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해당 요금제를 이용하면 월정액 4만4천원의 초등 교육 서비스를 무상으로 이용할 수 있다.

U+초등나라는 'EBS 스마트 만점왕'부터 '리딩게이트'까지 업계 인기 초등 교육 콘텐츠를 앱 하나로 볼 수 있는 가정학습 서비스다. 자녀들의 부족한 현장 학습을 보완할 가정 내 온라인 교육의 필요성이 증대하면서, 지난해 9월 출시 후 이용자가 꾸준히 늘고 있다는게 LG유플러스의 설명이다.

LG유플러스 5G·LTE 무제한 고객들에게 무상 제공되는 선택형 프리미엄 서비스로 신설된 '초등나라팩'은 '5G 프리미어 플러스·슈퍼'와 '5G 시그니처', 'LTE 프리미어 플러스'까지 무제한 요금제 4종에 가입할 시 선택할 수 있다. 

자녀 가입자들을 위한 프로모션 요금제도 내놓았다. 오는 4월말까지 가입 가능한 'LTE 초등나라 39'는 월 3만9천원에 데이터 3GB(소진 시 400Kbps 속도 제어), 통화·문자 기본 제공, U+초등나라를 쓸 수 있는 요금제다. 

부모가 '5G 시그니처' 요금제를 사용할 경우 부가 혜택으로 자녀의 요금제를 매월 3만3천원 할인 받을 수 있다. 'LTE 초등나라 39'의 경우 선택약정 시 월 2만9천350원이 되어 전액 할인을 받을 수 있게 된다.

이상헌 LG유플러스 컨슈머사업혁신그룹장(상무)은 "비대면·온라인 학습이 중요해진 사회적 분위기를 반영해 교육 패키지와 요금제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수요를 찾아내, 콘텐츠와 통신 서비스가 결합된 다채로운 상품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15일 초등학생 스마트폰 'U+카카오리틀프렌즈폰4'를 정식 출시했다. 고객들은 자녀 위치조회, 자녀 휴대폰 사용 관리, 유해 콘텐츠 접근 예방 등 다양한 자녀 보호기능을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