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W그룹, 제9회 성천상 수상 후보자 공모
JW그룹, 제9회 성천상 수상 후보자 공모
  • 임영빈 기자
  • 승인 2021.02.01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3월 31일까지 접수…수상자에게는 상금 1억원과 상패 수여

JW그룹의 공익재단인 중외학술복지재단은 참 의료인을 발굴해 기업 경영의 사회적 가치를 되새기고자 ‘제9회 성천상’ 수상 후보자를 공모한다고 1일 밝혔다.

성천상은 JW중외제약의 창업자인 고(故) 성천 이기석 선생의 생명존중 정신을 기려 음지에서 헌신적인 의료봉사활동을 통해 의료복지 증진에 기여하고 사회적으로도 모범이 되는 참 의료인을 발굴하기 위해 제정된 상이다.

충남 당진시에 위치한 JW당진생산단지/사진=JW그룹 홈페이지
충남 당진시에 위치한 JW당진생산단지/사진=JW그룹 홈페이지

제9회 성천상 수상자 공모는 3월 31일까지 진행되며, 중외학술복지재단 공식 홈페이지)에서 후보자 추천서를 다운로드 받아 업적 내용, 추천 동기 등을 작성한 다음, 이메일이나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수상자는 공정한 심의를 위해 지역별‧분야별‧직책별로 고르게 분포한 의료계 인사들로 구성된 성천상위원회에서 1차 서류심사와 2차 현장심사, 3차 종합심사를 통해 수상 후보자를 선정한 다음, 이사회 심의를 거쳐 최종 결정된다.

중외학술복지재단은 지난해 수상자 범위를 의료인에서 의료단체까지 넓혔다. 의료인(보건복지부장관의 면허를 받은 의사, 치과의사, 한의사, 간호사, 조산사)과 의료단체가 모두 추천 대상이다.

성천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1억 원과 상패가 수여되며 시상식은 오는 8월 열릴 예정이다.

이성낙 성천상위원회 위원장은 "코로나19로 의료진들의 이름 없는 헌신이 더욱 값지게 다가오는 시기"라며 "JW도 필수 의약품 생산으로 환자 치료에 앞장서는 제약사의 사명을 되새겨 인술을 펼치는 의료진들에게 힘을 보탤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고 이기석 선생은 1945년 조선중외제약소(현 JW중외제약)를 창업하고 '생명존중'의 정신을 바탕으로 필수 의약품 개발에 전념해 1959년 당시 전량 수입에 의존하던 수액제를 국산화하고 국산 항생제 시대를 여는 등 국내 치료 의약품 산업의 기틀을 다진 인물이다.

[파이낸셜신문=임영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