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으로 만나는 건축박람회" 카카오톡에서 '톡딜 코리아빌드' 진행
"온라인으로 만나는 건축박람회" 카카오톡에서 '톡딜 코리아빌드' 진행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1.03.22 0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카오톡 쇼핑하기, 국내 건축박람회 '코리아빌드'와 손잡고 '톡딜 코리아빌드' 진행
위축된 오프라인 박람회, 온라인 활용…홈인테리어 상품들 톡딜 통해 저렴하게 판매
카카오커머스의 쇼핑플랫폼 '카카오톡 쇼핑하기'가 국내 건축박람회 '코리아빌드'와 손잡고 21일부터 24일까지 언택트 홈인테리어 페어인 '톡딜 코리아빌드'를 진행한다. (사진=카카오커머스)
카카오커머스의 쇼핑플랫폼 '카카오톡 쇼핑하기'가 국내 건축박람회 '코리아빌드'와 손잡고 21일부터 24일까지 언택트 홈인테리어 페어인 '톡딜 코리아빌드'를 진행한다. (사진=카카오커머스)

코로나19 장기화로 오프라인 전시회가 대부분 취소 또는 축소된 가운데 카카오톡을 이용한 박람회가 소비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언제 어디서나 손 안에서 다양한 전시 및 박람회를 관람할 수 있어서 큰 호응을 지속할 것으로 전망된다.

카카오커머스의 쇼핑플랫폼 '카카오톡 쇼핑하기'가 국내 건축박람회 '코리아빌드'와 손잡고 3월 24일까지 언택트 홈인테리어 페어인 '톡딜 코리아빌드'를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톡딜 코리아빌드'는 카카오톡 쇼핑하기의 2인 이상 공동구매 서비스 '톡딜'을 활용해 진행하는 행사로, 코리아빌드는 매년 킨텍스에서 오프라인으로만 진행되던 행사였으나 코로나 이슈로 인해 오프라인 박람회가 축소됨에 따라 온라인을 활용한 언택트 행사도 함께 선보이게 됐다.

실제로 코리아빌드 행사는 오프라인으로는 지난 18일부터 21일까지 킨텍스에서 진행됐으며, 21일부터 24일까지는 카카오톡 쇼핑하기를 통해 언택트 행사로 진행된다.

'톡딜 코리아빌드' 행사에서는 약 18개 업체가 참여해 다양한 홈인테리어 상품을 톡딜을 활용해 저렴하게 판매한다. 대표적인 상품으로는 KCC의 창호상담권을 1만9천900원에 판매하며, 구매 계약한 고객에게는 5만원 상당의 백화점 상품권을 증정한다. 또한, '프리즘 LED 스탠드'를 1만3천800원에 선보인다.

더불어, 이번 행사에 참여하는 고객들을 위한 쿠폰 증정 이벤트도 준비해 톡딜을 활용해 첫 구매한 고객에게는 3천원 할인 쿠폰도 증정한다.

카카오톡 쇼핑하기는 지난 해부터 오프라인 행사들을 톡딜을 활용한 언택트 행사로 진행하며 위축된 오프라인 박람회 시장의 판로 확대를 지원하고 있으며, 지난해 8월 톡딜베페, 9월 톡딜 보드게임콘, 올해 1월 톡딜 케이펫케어, 3월 톡딜 베페에 이은 이번 '톡딜 코리아빌드'까지 총 5번째 언택트 페어를 진행하게 됐다.

카카오커머스 관계자는 "코로나로 인해 위축된 오프라인 박람회들을 온라인으로 개최하며, 어려운 파트너사들에게 도움을 주고 고객들에게는 쇼핑의 다양성을 제공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진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관련 행사들을 지속 유치해 파트너사와 고객 모두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서비스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