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상반기 신입직원 90명 채용
신용보증기금, 상반기 신입직원 90명 채용
  • 조경화 기자
  • 승인 2021.03.24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 58명, 비수도권 32명 구분 전형 통해 지역균형발전 기여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 역량 강화

신용보증기금은 2021년도 상반기 신입직원 90명을 공개 채용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채용은 정부의 청년 일자리 창출 정책에 적극 부응하고,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 역량을 확대하기 위한 것으로 은행권을 제외한 금융공기업 중 최대 수준의 채용 규모이다.

이번 신입직원 채용은 수도권 전형 58명과 비수도권 전형 32명으로 나눠 진행되며, 채용인원의 27% 이상을 대구‧경북 지역인재로 채용해 공공기관으로서 지역균형발전에도 기여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입사지원은 다음달 7일까지 신보 채용 홈페이지(http://kodit.saramin.co.kr)에서 가능하며, 서류전형→필기전형→면접전형을 거쳐 오는 6월 합격자를 발표한다.

한편 신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안전한 채용전형 진행을 위해 모든 전형에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 하고, 문진표 작성과 발열검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필기전형 및 면접전형 시험전후 방역 실시, 유증상자 사전 분리를 위한 예비고사장 마련, 전문의료진 확보 등 방역대책을 수립하고, 방역당국의 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채용절차를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신보 관계자는 “청년 일자리를 상반기 중에 조기 창출하고,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 역량을 강화해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며 “철저한 방역대책을 마련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도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파이낸셜신문=조경화 기자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