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 스퀘어브릿지,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와 파트너십 체결
신한 스퀘어브릿지,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와 파트너십 체결
  • 임영빈 기자
  • 승인 2021.04.22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시티 특화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공동운영 등 스타트업 지원 분야 협력
구글 파트너십 통해 『S²Bridge : 인천』 글로벌 네트워크 확장 추진

신한금융그룹의 스타트업 육성 플랫폼인 'S²Bridge : 인천(신한 스퀘어브릿지 인천)'은 21일 오후 인천 송도 스타트업 파크에서 구글의 스타트업 지원 조직인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Google for Startups, GFS)와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공동 운영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는 2011년 구글에서 만든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으로 전세계에 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Co-working Space' 를 50개 이상 운영하고 있으며, 125개 국가에서 액셀러레이터로 활동하고 있다.

또한 2015년에는 아시아에서 첫번째로 서울에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를 오픈해 다양한 국내 스타트업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구글스타트업 캠퍼스 마이크 킴 아태지역 총괄,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이원재 청장, 신한금융지주 안준식 부사장, 인천광역시 박남춘 시장, 구글코리아 김경훈 사장, 신한 스퀘어브릿지 인천 이지선 총괄디렉터)/사진=신한금융
이날 행사에서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구글스타트업 캠퍼스 마이크 킴 아태지역 총괄,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이원재 청장, 신한금융지주 안준식 부사장, 인천광역시 박남춘 시장, 구글코리아 김경훈 사장, 신한 스퀘어브릿지 인천 이지선 총괄디렉터)/사진=신한금융

신한금융에 따르면, 'S²Bridge : 인천'은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와 '스마트시티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만들어 스마트시티 인프라를 선제적으로 구축한 인천시를 대표하는 스타트업을 육성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양사는 혁신적인 기술력을 보유한 스타트업을 선발하고 다양한 육성 프로그램을 제공해 글로벌 스타트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는 'S² Bridge : 인천' 공간에 '구글 스타트업 스페이스'를 조성하고 스마트시티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구글 스타트업 스쿨 등 교육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기존 서울 중심의 스타트업 생태계를 전국 단위로 확장하는데 앞장 설 계획이다.

이날 양사는 인천 송도 스타트업 파크 내 'S² Bridge : 인천'에서 박남춘 인천시장, 김경훈 구글코리아 사장, 안준식 신한금융그룹 부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식을 열고 향후 협력 분야 등에 대해 발표했다.

이날 행사에서 신한지주 안준식 부사장은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스타트업을 육성하기 위해 'S² Bridge : 인천'의 운영 노하우를 기반으로 구글 등 다양한 기업들과 파트너십을 확대해 더욱 풍부한 스타트업 육성 인프라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금융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 新 성장동력 강화를 위한 금융의 역할을 선제적으로 실천하기 위한 '신한 N.E.O. Project'를 중심으로 그룹의 미래 혁신 프로젝트를 고도화하고 있다.

특히 'Triple-K Project'를 통해 서울·인천·제주·대전 등 전국 단위에 그룹 혁신성장 플랫폼인 S² Bridge(신한 스퀘어브릿지)를 구축하고 있으며, 스타트업 글로벌 진출 지원, K-유니콘 육성 프로그램 운영 등 혁신 성장 기반 구축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수행하고 있다.[파이낸셜신문=임영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