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AWS 도입...디지털 전환 가속화·고객경험 향상
아모레퍼시픽, AWS 도입...디지털 전환 가속화·고객경험 향상
  • 조경화 기자
  • 승인 2021.05.11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모레퍼시픽, 제품 및 서비스 개발 가속화와 데이터 중심의 성장 전략 위해 AWS 클라우드 도입

아마존웹서비스(Amazon Web Services, 이하 AWS)는 아모레퍼시픽이 AWS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아모레퍼시픽은 AWS의 머신러닝, 애널리틱스 등의 기능을 활용해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고 고객 경험을 혁신할 것으로 보인다.

아모레퍼시픽은 멤버십, CRM 및 풀필먼트를 포함한 핵심 워크로드를 AWS로 이전함으로써, 데이터 분석 플랫폼 운영 비용을 34% 가량 절감하고, 고객의 피부 타입과 톤에 기반한 실시간 맞춤형 제품 추천 등 신규 서비스 개발을 가속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아모레퍼시픽은 또한 디지털 영업 시스템을 비롯해 현재 100개 이상의 워크로드를 AWS에서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클라우드 이전의 일환으로서 상당수의 워크로드를 계속해서 확대 이전해 나가고 있다.

‘아시아 뷰티 크리에이터’를 표방하는 아모레퍼시픽은 미국, 아시아, 호주, 유럽, 인도, 러시아, 그리고 UAE 등의 글로벌 고객들에게 뷰티, 생활, 헬스케어 제품군을 아우르는 30개 브랜드를 통해 뷰티 및 건강 종합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아마존웹서비스(AWS) 

2018년, 아모레퍼시픽은 빅데이터를 활용해 비즈니스를 강화하고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제공하는 새로운 디지털 전략 유닛(Digital Strategy Unit)을 런칭하며 데이터 전문 기업으로의 전환을 시작했다.

아모레퍼시픽은 분석, 머신러닝, 매니지드 데이터베이스, 스토리지, 서버리스, 보안, 그리고 데이터 웨어하우스에 이르는 AWS의 폭 넓은 서비스를 활용해 새롭고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를 개발해 나가고 있다.

또한 전사적 데이터 플랫폼을 AWS 클라우드 상에서 운영해 고객과 시장 데이터의 변화를 신속하게 파악 및 분석해 데이터 기반의 의사 결정과 비즈니스 운영에 활용하고 있다. 실제 아모레퍼시픽은 AWS를 통해 브랜드, 채널, 국가, 상품의 실적과 관련된 매출, 성장, 추세 등의 데이터를 수집하고 분석한다. 아모레퍼시픽은 클라우드를 통해 수백가지 필터 조건을 1초 이내에 탐색할 수 있어, 30개 이상의 자사 브랜드 별 고객의 특성을 파악할 수 있게 되었다.

이를 위해 아모레퍼시픽은 아파치 스파크, 아파치 하이브, 아파치 H베이스, 아파치 플링크, 아파치 후디, 프레스토 등 오픈소스 툴을 사용해 방대한 데이터를 처리하는 업계 선도적인 클라우드 빅데이터 플랫폼 ‘아마존 엘라스틱 맵리듀스(Amazon Elastic MapReduce)’, 그리고 데이터 분석을 용이하게 하는 대화형 쿼리 서비스 ‘아마존 아테나(Amazon Athena), 분석 및 머신러닝을 위한 ETL 작업(추출, 변환, 로드)을 쉽게 할 수 있는 서버리스 데이터 준비 서비스 ‘AWS 글루(AWS Clue)’를 사용한다.

이를 통해 고객들은 개인화된 추천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어, 매장과 온라인에서 더욱 만족스러운 쇼핑 경험을 누릴 수 있다. 고객은 또한 개인화된 실시간 추천 서비스를 통해 가장 관련성이 높은 제품 리뷰를 제공받아 시간을 절약할 수 있다.

홍성봉 아모레퍼시픽 최고디지털기술책임자(CDTO)는 "AWS는 아모레퍼시픽이 추진하고 있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가속화를 돕는 최고의 파트너"라며 "AWS의 클라우드 기반의 스토리지, 데이터 분석 및 처리 서비스와 전담 지원 인력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여정의 성공에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한다"고 밝혔다.

이어 "아모레퍼시픽은 혁신적인 신규 고객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AWS 서비스를 적극 활용하고 있다"며 "AWS의 깊고 폭넓은 서비스 제품군과 광범위한 글로벌 인프라는 새로운 비즈니스와 서비스를 빠르게 론칭하기 위해 필요한 민첩성, 속도 및 확장성을 제공해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함기호, AWS코리아 대표는 "아모레퍼시픽은 AWS를 데이터 플랫폼에 활용함으로써, 애널리틱스 및 머신러닝을 포함한 첨단 클라우드 서비스를 활용한 방대한 양의 데이터 처리를 통해 새로운 고객의 요구사항과 행동을 보다 잘 파악하고 그에 맞는 신규 서비스와 제품을 개발할 수 있게 되었다"며 "한국의 대표적인 뷰티 기업이자 세계적으로 각광받고 있는 뷰티 브랜드들을 보유하고 있는 아모레퍼시픽의 제품과 서비스 역량 강화를 지원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햇다.

그러면서 "AWS는 아모레퍼시픽이 클라우드를 통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고, 혁신과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파이낸셜신문=조경화 기자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