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얼라이언스, 멤버사들과 결식우려아동 위한 릴레이 이벤트 진행
행복얼라이언스, 멤버사들과 결식우려아동 위한 릴레이 이벤트 진행
  • 조경화 기자
  • 승인 2021.08.19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M엔터테인먼트·요기요·라이온코리아·본아이에프·아이쿱생협·맘스터치앤컴퍼니 6개 기업 참여

사회공헌 네트워크 행복얼라이언스가 결식우려아동을 위해 ‘행복두끼 챌린지 릴레이 이벤트 with 행복어벤저스’를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달 17일부터 진행 중인 해당 이벤트는 행복얼라이언스가 작년부터 진행중인 결식우려아동 대상 행복도시락 기부 캠페인인 ‘행복두끼 챌린지’의 일환으로 기획됐다.

결식우려아동을 위해 현금 및 현물 기부, 자원봉사 참여 등 다양한 방법으로 행복얼라이언스와 협력중인 기업들이 이번에는 챌린지에 참여하는 시민들에게 자사 상품을 선물해 결식우려아동 문제 해결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챌린지 참여도를 높이기 위해 협력한다.

행복두끼 챌린지 릴레이 이벤트 with 행복어벤져스/사진=행복얼라이언스
행복두끼 챌린지 릴레이 이벤트 with 행복어벤져스/사진=행복얼라이언스

첫 주자인 SM엔터테인먼트를 시작으로 멤버사들은 릴레이를 펼치며 참여 시민들을 위한 선물을 마련한다. 라이온코리아는 자사 고객을 대상으로 네이버 라이브 방송 진행을 통해 행복두끼 챌린지를 소개하고 시민 참여를 독려하는 등 참여 멤버사들은 자사와 연계된 다양한 채널을 통해 의미 있는 기부 문화를 전파할 예정이다.

이번 릴레이 이벤트에는 SM엔터테인먼트, 요기요, 라이온코리아, 본아이에프(본도시락), 아이쿱생협, 맘스터치앤컴퍼니, 총 6개의 행복얼라이언스 멤버사들이 동참한다. 

각 멤버사들은 NCT DREAM, 레드벨벳 등 SM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의 싸인 CD와 MD 상품, 요기요 배달앱 쿠폰, 라이온코리아의 아이! 깨끗해 항균 폼 핸드솝, 손 소독겔, 본아이에프의 본도시락 기프티콘, 아이쿱생협 기픈물 생수 등 각 사의 다채로운 선물을 마련했다.

이벤트 참여 방법은 자신이 먹는 한 끼 식사 사진을 필수 해시태그 ‘#행복두끼챌린지 #행복얼라이언스 #행복두끼챌린지_기업명’과 함께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본인 계정의 SNS에 업로드 하면 된다. 행복얼라이언스는 멤버사들의 기부금으로 참여자들이 업로드한 게시 글 1개당 행복도시락 1개를 결식우려아동에게 지원할 예정이다.

행복얼라이언스 사무국(행복나래) 조민영 본부장은 “코로나19가 더욱 심화되는 가운데, 세심한 관심이 필요한 결식우려아동을 위해 함께 해주는 멤버사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작은 협력이 모여 세상을 바꾸는 큰 힘이 되듯, 작은 참여가 모여 아이들이 결식 없는 사회를 만들 수 있도록 많은  참여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행복두끼 챌린지’는 사각지대에 놓여 충분한 식사를 먹지 못하는 아이들이 하루 최소 두 끼는 보장받을 수 있도록 시민, 행복얼라이언스 멤버사인 기업 그리고 정부가 함께하는 기부 캠페인이다. 

행복얼라이언스는 지난해 총 3억 5천만 원의 기부금을 모아 결식우려아동에게 5만 7천 끼의 도시락을 지원하는 등 성공리에 ‘행복두끼 챌린지’를 마치고, 올해도 그 흥행에 힘입어 오는 10월까지 캠페인을 진행 중에 있다.[파이낸셜신문=조경화 기자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