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정몽구 재단, 온라인 계촌 클래식 축제 마쳐
현대차 정몽구 재단, 온라인 계촌 클래식 축제 마쳐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1.08.23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 정몽구 재단과 한국예술종합학교의 예술마을 프로젝트 '계촌 클래식 축제'
21일과 22일 양일간 네이버 TV 온라인 실시간 방송을 통해 성황리 종료
백건우, 클라라 주미 강, 김선욱 등 클래식 거장들과 현대차 정몽구 장학생 등 공연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시기에 예술을 가치를 통해 회복과 위로의 메시지 전달
22일 저녁 제7회 계촌 클래식 축제 공연에서 바이올리니스트 클라라 주미 강과 피아니스트 김선욱의 독주 및 협연이 진행되는 모습. (사진=현대차 정몽구 재단)
22일 저녁 제7회 계촌 클래식 축제 공연에서 바이올리니스트 클라라 주미 강과 피아니스트 김선욱의 독주 및 협연이 진행되는 모습. (사진=현대차 정몽구 재단)

코로나19 장기화와 4차 대유행이 우려되는 상황 가운데에 이를 위로하기 위한 클래식 음악 축제가 온라인으로 열려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현대차 정몽구 재단이 주최하고 한국예술종합학교가 주관하는 예술마을 프로젝트의 제7회 계촌 클래식 축제가 지난 21일과 22일 양일간 네이버TV 실시간 방송을 통해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고 현대차 정몽구 재단이 23일 전했다.

온라인 생중계를 통해 진행된 이번 축제는 지역 주민들과 전국의 온라인 관객들에게 계촌마을로의 음악여행, 힐링의 경험을 선사하며 예술의 가치와 함께 회복과 위로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21일 저녁 공연에는 백건우 피아니스트의 쇼팽 야상곡이 연주됐다. 백건우 피아니스트의 연주와 더불어 별빛 오케스트라 활동을 하고 있는 계촌 초∙중학교 학생들의 연주 무대는 예술 장르와 지역성이 조화를 이루는 클래식 마을의 모습을 보여줬다.

22일 저녁 공연에서는 바이올리니스트 클라라 주미 강과 피아니스트 김선욱의 독주 및 협연이 진행됐고, 양일간 계촌 클래식 축제 홍보대사 다니엘 린데만, 재단 문화예술 장학생들로 구성된 온드림 앙상블을 비롯, 블래져 퀸텟, 염정제, 정혜욱, 클래시칸 앙상블, 아더첼로콰르텟, 퀸텟Y 등 다양한 클래식 아티스트들의 무대가 이어졌다. 

2015년부터 현대차 정몽구 재단과 한국예술종합학교이 주최 및 주관해온 '예술마을 프로젝트'는 지역 마을이 지닌 문화적 자산과 장르별 예술을 연계해 지역 사회에 활력을 불어넣고, 사회 구성원 모두가 일상 속에서 문화예술의 가치를 향유할 수 있도록 주력하고 있다.

평창 계촌마을과의 인연은 학생 수가 줄어들어 폐교 위기에 놓인 계촌초등학교가 클래식 교육과 오케스트라단 활동으로 학교의 위기를 극복한 스토리 발굴을 통해 시작됐으며, 매 해 개최되는 축제 뿐 아니라 계촌초등학교 전교생과 계촌 주민들에게 다양한 예술교육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현대차 정몽구 재단 관계자는 "올해로 일곱 해를 맞는 현대차 정몽구 재단과 한국예술종합학교의 지속적인 파트너십은 앞으로도 문화예술과 사람을 잇는 가장 가까운 연결고리가 되어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제7회 계촌 클래식 축제의 공연들은 이후 9월 6일부터 30일간 '예술마을 TV' 플랫폼과 '예술마을 프로젝트' 유튜브 채널을 통해 VOD로 공개될 예정이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