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정몽구 재단, '동편제 국악 축제' 온라인 개최
현대차 정몽구 재단, '동편제 국악 축제' 온라인 개최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1.09.28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 정몽구 재단과 한국예술종합학교 산학협력단의 예술마을 프로젝트
10월 2일~3일, 네이버 TV 생중계와 예술마을 TV를 통한 VOD 서비스 제공
이날치 밴드, 판소리 명창 안숙선, 이봉근, 김준수, 유태평양 등 아티스트 참여
동편제 국악 축제 포스터 (사진=현대차 정몽구 재단)
동편제 국악 축제 포스터 (사진=현대차 정몽구 재단)

현대차 정몽구 재단이 코로나 19로 지친 지역민과 시민들에게 우리 소리의 아름다움으로 위로와 쉼을 전하는 예술 무대를 마련한다.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재단이 주최하고 한국예술종합학교가 주관하는 예술마을 프로젝트의 '제7회 동편제 국악 축제'가 다음달 2일과 3일 양일간 개최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축제는 코로나 19로 지친 지역민과 시민들을 위로하고자 네이버TV를 통해 생중계되며, 이후 10월 18일부터 한 달간 예술마을TV 채널을 통한 VOD로 공개된다. 

올해로 7회를 맞이하는 동편제 국악 축제는 그동안 동편제의 고향인 비전·전촌마을 일대에서 시민들과 함께 어우러져 진행되었지만,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관객들과의 접점을 확대하여 언택트 축제로 운영된다.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만큼 네이버TV와 네이버 V앱을 통해 한국 팬층을 넘어 글로벌 팬들에게도 우리 소리의 멋과 예술의 가치를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할 예정이다. 

10월 2일 토요일 소리열전 개막공연은 '범 내려온다' 신드롬을 이끈 이날치 밴드가 함께 한다. 이날치 밴드는 기성 판소리를 재해석, 재구성해 국악이라는 우리 전통 음악을 현대적으로 계승하고 전 세계 팬들에게 K-힙팝이라는 새로운 음악 장르를 선보이고 있으며, K-흥이라는 신조어를 만들어 내는 등 이날치신드롬을 이어가고 있다. 

10월 3일 일요일 소리열전 폐막공연은 안숙선 명창의 무대로 포문을 연다. 국가 무형문화재 제23호 가야금 산조 및 병창 보유자 안숙선은 여덟살이라는 어린 나이에 가야금을 배우며 국악에 입문한 뒤 60년이 넘는 세월을 국악의 길만 걸은 예술인이다. 또한 폐막공연에서는 국악계 아이돌 3인방으로 꼽히는 이봉근, 김준수, 유태평양의 무대도 만나볼 수 있다. 

이 외에도 박인수와 노리꾼 도담도담, 더튠, 이나래, 노리꽃, 음악그룹 나무, 정승준의 무대가 다채롭게 꾸며질 예정이다. 제7회 동편제 국악 축제는 전통과 현대를 넘나드는 다채로운 공연 프로그램을 통해 우리 전통 음악의 예술적 가치를 관객들과 공유하는 자리가 될 전망이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