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플레이, '리틀 태극전사' U-23 아시안컵 예선 독점 생중계
쿠팡플레이, '리틀 태극전사' U-23 아시안컵 예선 독점 생중계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1.10.16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5일 필리핀전 시작으로 U-23 대표팀 출전 3개 경기 모두 디지털 생중계 예정
아시안컵 본선 진출 시 내년 6월 경기 생중계하며 우승 향한 대표팀의 여정 함께해
쿠팡플레이가 U-23 경기를 독점 생중계한다. (사진=쿠팡플레이)
쿠팡플레이가 U-23 경기를 독점 생중계한다. (사진=쿠팡플레이)

지난 2002 월드컵에서 큰 활약을 펼친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리틀 태극전사'들의 경기를 쿠팡플레이에서 독점 중계한다.

쿠팡플레이가 오는 25일부터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2022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아시안컵 예선 경기 중 대한민국 대표팀 출전 3개 경기를 모두 독점 생중계한다고 15일 밝혔다.

U-23 축구대표팀 신임 사령탑인 황선홍 감독은 최근 '리틀 태극전사' 23명 명단을 확정하고 예선 경기에 대비하고 있다. U-23 대표팀은 예선 H조에 배정돼 이번 달에만 25일 필리핀, 28일 동티모르, 31일 싱가포르와 차례로 맞붙는다. 

전체 11개조로 나뉘어 치러지는 이번 예선에서 각 조 1위와 2위 팀이 다시 우열을 가려 상위 4개 팀이 내년 6월 우즈베키스탄에서 개최되는 2022 AFC U-23 아시안컵 본선에 출전한다. 

쿠팡플레이는 H조의 예선전 첫 경기인 25일 오후 7시 필리핀전을 시작으로 대한민국 대표팀이 출전하는 전 경기를 실시간 라이브로 중계한다. U-23 대표팀이 본선에 오를 경우 내년 6월에 열릴 본선 경기들까지 쿠팡플레이를 통해 생중계로 관람 가능하다. 

쿠팡플레이 관계자는 "쿠팡플레이는 국내 축구팬들을 위해 U-23 대표팀의 국제무대 여정을 처음부터 끝까지 함께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국내 축구팬들은 황선홍 감독이 U-23 대표팀의 새로운 지휘봉을 잡으면서 이번 아시안컵 경기 결과에 큰 기대를 걸고 있다. 황선홍 감독은 새로 꾸린 U-23 대표팀이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과 2024 파리 올림픽 등 최종 목표까지 잘 도달할 수 있도록 이번 예선전에서 전력을 다할 것으로 예상된다. 

국가대표 감독으로 데뷔전을 앞둔 황선홍 U-23 축구대표팀 감독 (사진=대한축구협회)
국가대표 감독으로 데뷔전을 앞둔 황선홍 U-23 축구대표팀 감독 (사진=대한축구협회)

쿠팡플레이는 올해 3월 축구 한일전을 시작으로 월드컵 2차 예선 경기들과 올림픽 대표팀의 친선 경기들을 생중계하며 대한민국 축구 경기들의 대표적인 디지털 생중계 플랫폼으로 자리잡고 있다. 

아울러, 국가 대표 경기뿐만 아니라 해외파 리거인 손흥민의 토트넘 홋스퍼 FC, 이강인의 레알 마요르카, 황의조의 FC 지롱댕 드 보르도의 리그 경기를 디지털 생중계하는 등 해외파 스타플레이어들의 활약상도 전달하고 있다.

한편 쿠팡플레이는 최근 대한축구협회의 공식 파트너로 선정돼 오는 2025년까지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을 후원한다. 모바일, 태블릿, PC 웹사이트 뿐만 아니라 스마트TV 등 큰 TV 화면으로 경기를 즐기며 축구대표팀을 응원할 수 있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