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인텔, 새로운 'v프로' 플랫폼으로 모바일 시대 선도
[기고] 인텔, 새로운 'v프로' 플랫폼으로 모바일 시대 선도
  • 스테파니 홀포드 인텔 클라이언트 컴퓨팅 그룹 총괄 부사
  • 승인 2019.04.17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테파니 홀포드(Stephanie Hallford) 인텔 클라이언트 컴퓨팅 그룹 총괄 부사장겸 비즈니스 클라이언트 플랫폼 총괄 매니저

전세계 인구의 70%가 적어도 주에 한번은 원격으로 근무한다는 조사결과가 있을 만큼 사무실의 경계는 무너지고 있으며 새롭게 부상하는 업무 공간은 어느 때보다도 더 이동성이 뛰어나고 급격하게 진화하고 있다.

이동 중 업무가 많은 직원부터 방대한 데이터 분석 업무를 보는 사무직 직원에 이르기까지 업무 처리의 주요 도구인 PC는 다양한 요구를 수용해야 한다.

기업 내 IT 매니저는 조직의 바람직한 IT 환경과 직원 만족을 보장하기 위해 중대한 결정을 해야 한다. 데이터 보안에서부터 최신 윈도10 버전 도입에 이르기까지 IT 매니저들은 안팎으로 기술을 최신 상태로 유지해야 하는 도전에 직면하고 있다.

스테파니 홀포드(Stephanie Hallford) 인텔 클라이언트 컴퓨팅 그룹 총괄 부사장겸 비즈니스 클라이언트 플랫폼 총괄 매니저 (사진=인텔코리아)
스테파니 홀포드(Stephanie Hallford) 인텔 클라이언트 컴퓨팅 그룹 총괄 부사장겸 비즈니스 클라이언트 플랫폼 총괄 매니저 (사진=인텔코리아)

이기종 디바이스 환경을 관리해야하는 이들의 요구사항뿐 아니라 잠재적으로 최종 사용자의 생산성을 저해하는 많은 문제들이 있다.

인텔은 이러한 어려움을 해결할 수 있도록 비즈니스용 PC 플랫폼을 주도하고 있다. 이 플랫폼은 외근 중인 직원들의 PC가 전원이 연결되지 않은 경우에도 연결성, 빌트인(Built-in) 보안 기능 및 성능을 구현하도록 돕는다.

인텔은 인텔 위스키 레이크(Whiskey Lake) 아키텍처 기반의 새로운 8세대 인텔 코어 v프로 모바일 프로세서를 공개했다.

인텔은 이동 중 업무하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무선랜(WLAN) 연결성의 새로운 시대를 열고 있다. 인텔 와이-파이 6(Gig+) 솔루션을 탑재한 인텔 PC 클라이언트들은 더욱 빠른 속도의 와이파이6 연결을 지원하는 업계 첫 제품이 된다.

이를 통해 사람들은 어디서나 일할 수 있을 뿐 아니라 화상 회의, 실시간 협업 및 콘텐츠 공유 등 가장 까다로운 모바일 애플리케이션들을 위한 동급 최강의 성능으로 탁월한 사용자 경험을 즐길 수 있다.

인텔 8세대 v프로 프로세서 로고(좌), 인텔 8세대 v프로 프로세서 탑재 노트북 (제공=인텔코리아)
인텔 8세대 v프로 프로세서 로고(좌), 인텔 8세대 v프로 프로세서 탑재 노트북 (제공=인텔코리아)

이번 출시로 인텔은 펌웨어 공격으로부터 보호하도록 전문적인 보안을 제공하는 새로운 인텔 하드웨어 쉴드(Intel Hardware Shield) 기술을 선보인다. 인텔 하드웨어 쉴드는 사용자의 OS가 합법적인 하드웨어에서 구동되도록 보장하고 하드웨어에 소프트웨어 보안 가시성을 제공함으로써 OS가 더욱 완벽한 보안 정책을 시행할 수 있도록 한다. 특히 추가적인 IT 인프라가 필요하지 않다.

새로운 기업용 8세대 인텔 코어 v프로 모바일 프로세서는 전원 연결 없이도 성능 저하가 발생하지 않게 지원한다. 최신 8세대 인텔 코어 v프로 i7-8665U 프로세서는 3년 전의 PC 환경 대비 65% 더 빠른 전체 성능과 최대 11시간의 배터리 수명을 제공한다. 이러한 향상은 직원들이 충전기를 챙기지 않아도 업무 중 최고의 생산성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한다.

새로운 인텔 옵테인 메모리 H10 솔리드 스테이트 스토리지(Intel Optane memory H10 with solid state storage)는 동일한 시스템에 기존 SSD만 사용하는 경우와 비교해 대용량 파일을 전송하는 동안 문서, 스프레드시트 및 프레젠테이션을 2배 더 빠르게 실행할 수 있다.

이로 인해 멀티태스킹 상황에서 앱의 느린 로딩으로 당황하는 상황을 최소화할 수 있다. 인텔 옵테인 메모리 H10은 효율적인 작업 환경과 대기시간 절감에 필요한 빠른 응답성을 제공한다.

인텔은 델(Dell), HP, 레노버(Lenovo) 및 파나소닉(Panasonic) 등의 OEM과 수려하고 뛰어난 디자인을 출시하는 업계 리더들과 협업하는 것에 대해 기쁘게 생각한다. 8세대 인텔 코어 v프로 모바일 프로세서가 탑재된 PC는 몇 달 내로 출시될 예정이다.

인텔 v프로 플랫폼은 비즈니스 컴퓨팅을 위한 토대다. 이는 직원들의 생산성 향상을 위한 동급 최강의 성능, 비즈니스를 보호하기 위한 빌트인 보안 기술, 운영비용 절감을 돕는 원격 관리 기능 및 컴퓨팅 중단을 줄이기 위한 뛰어난 안정성을 제공한다.

인텔은 새로운 세대의 프로세서마다 브리프로(vPro) 플랫폼을 기반으로 비즈니스 최종 사용자 경험(개선된 시스템 응답성 및 늘어난 배터리 수명으로 인한 향상된 만족감 및 생산성), 하드웨어 강화 보안 기능(컴퓨팅을 위해 더욱 신뢰할 수 있는 인텔 하드웨어 쉴드(Intel Hardware Shield)), 최신 관리 기능(IT 담당자가 디바이스를 원격으로 안전하게 관리할 수 있어 비용 및 복잡성 감소), 플랫폼 안정성(인텔 스테이블 이미지 플랫폼 프로그램으로 디바이스 가동시간 극대화를 위해 플랫폼 구성요소 업데이트를 최소화해 안정적인 플랫폼) 등을 제공한다.

인텔 v프로 플랫폼은 비즈니스를 위해 만들어졌다. 비즈니스 PC 컴퓨팅 분야의 선두주자로서 인텔은 끊임없이 변화하는 업무 환경에서 복잡한 고객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성능, 보안성, 관리성 및 안정성 전반에 걸쳐 완벽한 PC 경험을 구현하는 유일한 상용 플랫폼으로 현재뿐만 아니라 향후에도 가장 검증된 비즈니스용 플랫폼이 될 것이다.

인텔은 끊임없이 변화하는 업무 공간에서 오늘날의 근로자 및 IT 전문가들이 어떠한 도전과제를 직면하더라도 지원할 수 있는 최고의 비즈니스 플랫폼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파이낸셜신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 · 발행일 : 2009-03-25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