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핀테크 산업 리더들, ‘혁신’과 ‘도전’을 논하다
글로벌 핀테크 산업 리더들, ‘혁신’과 ‘도전’을 논하다
  • 이광재 기자
  • 승인 2019.06.20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한영국상공회의소(British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BCCK)가 20일 ‘디지털 경제 포럼; 핀테크 3.0’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포럼 행사에는 금융, 보험, 스타트업을 포함 핀테크 분야 전문가와 국내 유관기관 관계자 등 약 120여명이 참가해 열띤 토론을 진행했다.

‘핀테크 3.0: 오픈뱅킹의 진화와 전망’이라는 주제하에 핀테크 산업의 차기 트렌드에 대한 지식 공유가 이뤄졌다.

20일 주한영국상공회의소가 주최한 제1회 디지털 경제 포럼 ‘핀테크 3.0: 오픈뱅킹의 진화와 전망’에서 숀 블레이클리(Sean Blakeley) 주한영국상공회의소 대표가 폐회사를 통해 관계자들에게 감사를 전하고 있다. (사진=주한영국상공회의소)
20일 주한영국상공회의소가 주최한 제1회 디지털 경제 포럼 ‘핀테크 3.0: 오픈뱅킹의 진화와 전망’에서 숀 블레이클리(Sean Blakeley) 주한영국상공회의소 대표가 폐회사를 통해 관계자들에게 감사를 전하고 있다. (사진=주한영국상공회의소)

글로벌 핀테크 산업의 리더들과 선구자들로 불리는 발제자들은 핀테크 산업에서의 사업 기회, 성공 사례, 그리고 국내 핀테크 산업의 성장과 전망에 대해서 소개했다.

이와 관련 포럼에 참가한 사이먼 스미스(Simon Smith) 주한영국대사 및 조인동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핀테크 분야에서의 영국과 한국의 협력 가능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한편 금융위원회 송현도 금융혁신과장은 한국의 핀테크 산업을 둘러싼 규제 환경에 대한 주제를 다루며 국내 관련 산업의 발전방향에 대한 긍정적 시선을 공유했다.

포럼에 참가한 연사들은 프로그램 세션에서 ‘오픈뱅킹과 블록체인’, ‘지불결제 산업과 대출업을 둘러싼 기회들’, 그리고 ‘국내 핀테크 산업이 직면하고 있는 과제들’에 대해 발제했다.

한편 이번 포럼의 주 파트너사인 HSBC코리아 정은영 대표는 당사가 고객에게 제공하고 있는 핀테크 관련 신기술 및 다양한 솔루션 투자 예시를 공유하며 “디지털 기술과 혁신이 금융서비스의 새 지평을 열고 있다”며 앞으로 더욱 가시화될 핀테크 분야에 대해 토론하게 된 소감을 전했다.

이번 행사에는 HSBC를 포함해 에이스손해보험(CHUBB), KPMG, 베인앤드컴퍼니(Bain & Company), 위워크(WeWork)와 함께 카카오페이(KakaoPay), 락인컴퍼니(Lockin Company), 호텔스닷컴 (Hotels.com), R3, 아이콘루프(ICONLOOP), 해시드(Hashed), 베인앤컴퍼니(Bain & Company), 트랜스퍼와이즈(TransferWise), 어니스트펀드(HonestFund), 월드퍼스트(WorldFirst), 핀크(Finnq) 가 참가했다.

BCCK 숀 블레이클리(Sean Blakeley) 대표는 폐회사에서 포럼에 참석한 관계자들에게 감사를 전하며 “BCCK는 다양한 산업군의 리더를 초청해 국내 시장을 둘러싼 주요 현안을 논의하는 대화의 장 및 비즈니스 교류의 플랫폼 및 자리를 마련하는 데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앞으로 다가오는 포럼과 전문 토론회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했다. [파이낸셜신문=이광재 기자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 · 발행일 : 2009-03-25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