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2분기 매출 1천529억 원, 영업이익 110억 원...역대 분기 최고 매출 기록
컴투스, 2분기 매출 1천529억 원, 영업이익 110억 원...역대 분기 최고 매출 기록
  • 정성훈 기자
  • 승인 2021.08.12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머너즈 워 장기 흥행과 신작 성과 가세 등으로 역대 분기 및 반기 최고 매출 기록

컴투스는 12일 실적발표 공시를 통해 2분기 매출 1천529억 원을 기록, 역대 분기 최고 매출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10억 원, 당기순이익은 105억 원을 기록했다.

대표작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의 장기 흥행과 야구 게임 라인업의 지속 인기, 신작 서머너즈 워: 백년전쟁의 성과 가세로 전분기 대비 31% 매출 성장을 이뤘다.

상반기 매출도 2천695억 원으로 최고 반기 기록 역시 경신했다. 영업이익은 286억 원, 당기순이익은 395억 원을 달성했다.

컴투스의 서구권 시장 성과는 이번 2분기에도 단연 돋보였다. 전체 매출의 77%인 1천172억 원을 해외 시장에서 달성했고, 특히 북미와 유럽에서 전체의 절반을 넘어서는 787억 원을 기록하는 등 세계 게임 산업의 격전지로 꼽히는 서구권 시장에서의 강세를 지속했다.

세계 전역에서의 견조한 실적과 탄탄한 팬덤으로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있는 컴투스는 게임을 중심으로 하는 글로벌 종합 콘텐츠 IP 기업이라는 성장 목표를 향해 적극적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컴투스는 오는 11월 SWC2021 월드 파이널과 서머너즈 워: 백년전쟁의 첫 공식 대회인 글로벌 월드 챔피언십을 개최하며 서머너즈 워 IP의 강력한 e스포츠 브랜드를 구축한다는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플랫폼 다각화 및 사업 제휴 등을 통한 신규 수익 창출에도 적극 나선다. 글로벌 파트너를 통해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 진출을 준비 중이며,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를 PC와 모바일에서 이용 가능한 클라우드 게임 플랫폼에 서비스해 신규 이용자 확대를 추진하고 있다.

오랜 파트너십을 이어오고 있는 데브시스터즈와도 업무 협약을 토대로 유럽 시장에서 쿠키런: 킹덤의 브랜드 경쟁력을 높이며, 다양한 형태의 ‘윈윈(Win-Win)’ 사업 모델을 구축해 나간다.

컴투스는 전략적 투자 및 M&A를 통해 글로벌 종합 콘텐츠 기업으로의 성장 동력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 웹소설, 웹툰 등 텍스트 기반 원천 IP부터 영상, 메타버스, 금융과 게임에 이르는 강력한 콘텐츠 밸류체인 구축을 위한 다각도의 투자를 진행해 왔으며, 앞으로도 이와 같은 미디어 트랜스 전략을 기반으로 글로벌 시장 공략을 가속화한다는 계획이다.[파이낸셜신문=정성훈 기자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