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카카오페이, 북소리와 함께 화려하게 코스피 입성
[포토] 카카오페이, 북소리와 함께 화려하게 코스피 입성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1.11.03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카오페이, 공모가 9만원의 2배 수준인 18만원에 거래 시작해
류영준 대표 "국내를 넘어 세계로 도약하는 지속 가능한 성장을 보여드릴 것"
3일 서울 여의도 한국거래소(KRX)에서 열린 카카오페이 신규상장기념식에서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가 거래를 개시하는 북을 치고 있다. (사진=카카오페이)
3일 서울 여의도 한국거래소(KRX)에서 열린 카카오페이 신규상장기념식에서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가 거래를 개시하는 북을 치고 있다. (사진=카카오페이)

카카오페이가 3일 북소리와 함께 코스피(KOSPI) 시장에서 거래를 시작했다. 이날 서울 여의도 한국거래소(KRX)에서 열린 신규상장기념식에서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는 카카오페이의 미래를 믿고 투자해주신 주주를 비롯해 거래소와 증권사 관계자들에게 감사를 전했다.

류 대표는 "카카오페이를 선택하고 지지해준 약 3700만 명의 사용자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이들을 통해 기술을 기반으로 새로운 금융을 만들어가겠다는 비전을 세우고, 어렵고 복잡했던 금융의 장벽을 낮추는 혁신적인 시도를 이어갈 수 있었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카카오페이는 이제 전 국민의 생활 금융 플랫폼으로 한 번 더 도약하는 발판 위에 서 있다"며 "국민 플랫폼이라는 이름이 어울리도록 원칙과 신뢰를 지키는 투명한 경영, 사용자 중심의 금융 혁신, 다양한 금융기관 및 가맹점과의 동반 상생, 국내를 넘어 세계로 도약하는 지속 가능한 성장을 보여드릴 것"이라고 밝혔다.

3일 서울 여의도 한국거래소(KRX)에서 열린 카카오페이 신규상장기념식에서 (왼쪽부터)한국거래소 송영훈 상무, 한국IR협회의 안상환 회장, 골드만삭스 정형진 대표이사,한국거래소 임재준 부이사장,한국거래소 손병두 이사장, 카카오페이 류영준 대표이사, 카카오 김주원 부회장, 삼성증권 장석훈 사장, JP모간증권 박태진 한국대표, 한국상장회사협의회 정우용 정책부회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카카오페이)
3일 서울 여의도 한국거래소(KRX)에서 열린 카카오페이 신규상장기념식에서 (왼쪽부터)한국거래소 송영훈 상무, 한국IR협회의 안상환 회장, 골드만삭스 정형진 대표이사,한국거래소 임재준 부이사장,한국거래소 손병두 이사장, 카카오페이 류영준 대표이사, 카카오 김주원 부회장, 삼성증권 장석훈 사장, JP모간증권 박태진 한국대표, 한국상장회사협의회 정우용 정책부회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카카오페이)

류영준 대표는 "코스피에 카카오페이의 이름이 올라가는 오늘 이 순간은 크루 여러분들이 없었다면 불가능했을 것"이라며 "카카오페이 하나면 다 되는 전 국민의 생활 금융 플랫폼. 그 비전을 실현해나갈 카카오페이의 미래를 함께 지켜봐 주시길 부탁드린다"라고 덧붙였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