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연, BIM/GIS 기반 "건축물 지진안전 통합관리시스템" 개발
건설연, BIM/GIS 기반 "건축물 지진안전 통합관리시스템" 개발
  • 정성훈 기자
  • 승인 2020.03.02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IM/GIS 기반의 첨단 IT기술로 지역 단위 건축물의 내진성능 파악 가능
정부․지자체의 보다 효율적인 지진재난 선제적 대응 전략 수립 기대

지진재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건축물의 내진성능을 보다 강화한 시스템이 개발됐다.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은 국내 최초 BIM/GIS 기반의 첨단 IT기술을 적용하여 건축물 내진성능평가 자동화 및 지역․국가 단위로 건축물 내진성능 통합관리가 가능한 '건축물 지진안전 통합관리시스템'을 개발했다고 2일 밝혔다.

건설연 유영찬 박사 연구팀은 건설연이 보유한 BIM/GIS 플랫폼 원천기술을 활용하여 '건축물 지진안전 통합관리시스템'을 구축했다.

BIM/GIS 플랫폼은 지리정보시스템(Geographic Information System; GIS)에 건물정보시스템(Building Information Model; BIM)을 결합한 것으로, 건설연에서 개발한 첨단 IT기술 기반 신개념 플랫폼이다.

이번에 개발된 시스템은 BIM을 통해 건축물 구조안전과 관련된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확보․처리하고, 이를 활용한 내진성능평가를 자동화하며, GIS와 결합하여 개별 건축물의 내진성능평가 결과를 지역․국가 단위로 시각화하여 통합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건설연에 따르면, 시스템을 구성하는 각종 요소에도 첨단 IT기술이 적용됐다. 정보추출 자동화 모듈은 방대한 양의 건축물 정보 중 내진성능평가에 필요한 정보만을 효율적으로 추출한다. 기존 도면이 없는 대다수의 노후 건축물은 3D 스캔 기술로 데이터베이스화 할 수 있다.

내진성능평가 자동화 모듈은 높이, 층수, 시스템, 부재 치수, 철근 배근량 등 간단한 구조정보를 바탕으로 내진성능평가가 가능한 기법을자동화한 기술이다. 신속 내진성능평가 엔진 기술은 건축물의 간단한 고유특성정보를 기반으로 사전에 구축된 방대한 양의 데이터베이스를 활용, 건축물의 내진 성능을 예측할 수 있도록 개발됐다.

이와 같이 구축된 내진성능 정보는 사용자 중심으로 시각화하여 데이터베이스를 BIM/GIS 플랫폼에 연동하고, 사용자는 플랫폼을 통해 개별․지역 단위 건축물의 내진성능평가 결과를 한눈에 쉽게 확인할 수 있다.

건설연은 이번 시스템을 활용하면 정부 혹은 지자체별로 지진재난에 대한 선제적 대응 전략을 효율적으로 구축할 수 있게 된다고 밝혔다.

특히 각 지자체에서 진행 중인 기존 건축물의 내진진단 및 보강대책 수립 시, 내진진단 및 보강 사업이 필요 없는 튼튼한 건축물은 사전에 제외시키고 실제 많은 피해가 우려되는 건축물에만 내진설계를 집중 보강하는 식의 예산절감 효과도 기대됐다.

연구책임자인 유영찬 선임연구위원은 “BIM/GIS 기반 건축물 지진안전 통합관리플랫폼은 지진 발생 이전에 지자체/국가에서 다양한 대응전략을 수립할 수 있는 도구로써, 지진으로부터 국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지킬 수 있는 시스템으로 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파이낸셜신문=정성훈 기자 ]

건설연
건설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