콤텍시스템, 원격강의 시스템 구축 잇달아…'언택트' 시대 솔루션 '부상'
콤텍시스템, 원격강의 시스템 구축 잇달아…'언택트' 시대 솔루션 '부상'
  • 이광재 기자
  • 승인 2020.04.03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티센그룹, SK하이닉스와 실감형 원격강의 시스템 구축

아이티센그룹의 콤텍시스템이 SK하이닉스와 국내 유수 대학이 진행하는 실감형 원격강의를 위한 시스템 구축을 완료했다고 3일 밝혔다.

콤텍시스템은 원격강의 시스템의 핵심 키워드인 ‘실시간’, ‘몰입형,’ ‘양방향 커뮤니케이션’ 등을 실현하기 위해 3개의 고화질 카메라를 활용해 실감형 원격강의 시스템을 구성했다.

아이티센그룹에 따르면, 실감형 원격강의 시스템은 강사 이동 경로와 판서 등을 실시간으로 추적할 수 있다. 100인치 급의 디스플레이를 배치해 현장의 모습을 생생하게 느낄 수 있으며 원격 강의실간 영상 및 음성 전송을 위해 AI기능을 탑재한 최신 장비를 배치했다.

(사진=콤텍시스템)
(사진=콤텍시스템)

이 시스템을 사용하면 강사와 수강생들이 거리 제한 없이 실시간으로 얼굴인식을 통해 대화하며 수업할 수 있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코로나19 사태로 대부분의 대학들이 개강을 연기하고 기업들의 재택근무가 활성화 되면서 원격강의 및 재택근무 등 원격솔루션 사업이 시장에서 주목 받고 있다. 교육현장은 물론 기업 등에서 재택근무 솔루션 등 원격 시스템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시장조사기관 에드테크엑스 글로벌에 따르면 세계 에듀 테크 시장 규모는 매년 10% 이상 성장하고 있으며 올해는 글로벌 2520억달러(약 306조원)에 이를 것으로 예측된다.

또 한국에듀테크산업협회에 따르면, 국내 시장 규모 역시 4조원에 육박한 만큼 코로나 19 이후에도 관련 시장은 지속적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콤텍시스템 관계자는 “원격 강의시스템은 성공적인 산학협력 모델일뿐아니라 신종 코로나와 지진과 같은 비상 상황에서도 물리적 제약을 극복할 수 있는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다”며 “강의시스템 이외에도 현재 금융권, 기업의 원격 재택근무 솔루션 도입이 폭증하고 있어 전담팀을 별도 구성해서 지원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세계적인 트렌드에 맞춰 최고 수준의 원격 강의시스템을 구축했고 원격교육 외에도 화상회의, 컨설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응용할 수 있는 솔루션을 보유하고 있기 때문에 향후 관련 사업을 빠르게 확장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파이낸셜신문=이광재 기자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 · 발행일 : 2009-03-25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