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진흥원, 50만번째 제로페이 가맹점 현판 전달식 진행
간편결제진흥원, 50만번째 제로페이 가맹점 현판 전달식 진행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0.05.25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파구 카페 50만번째 가맹점… 현판 전달 및 실버 QR키트 전달
최근 2개월간 제로페이 가맹 신청수 14만4000건… 가맹점 50만개 돌파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50만번째 제로페이 가맹점 송파구 앨리스카페앤플라워에 현판 전달식을 진행했다. (사진=간편결제진흥원)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50만번째 제로페이 가맹점 송파구 앨리스카페앤플라워에 현판 전달식을 진행했다. (사진=간편결제진흥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정부와 지자체의 긴급재난지원금이 지금되면서, 소매 경기가 조금씩 회복되고 있는 가운데, 50만번째 제로페이 가맹점이 등장했다.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제로페이 50만번째 가맹점을 맞아 현판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50만번째 가맹점인 송파구 앨리스카페앤플라워에서 진행됐으며,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이근주 원장이 참석했다.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50만번째 가맹점에 기념 현판과 실버 QR키트를 전달하고, 마스크 100매를 증정했다. 또 해당 매장에서 제로페이로 결제하는 고객에게 10% 결제 할인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최근 제로페이는 코로나19로 인한 언택트 결제 선호와 서울사랑상품권 할인율 확대, 재난긴급생활비 등으로 높은 가맹 실적을 보여왔다.

올해 1월 8500건, 2월 8900건이었던 제로페이 가맹 신청 수는 3월 8만5000건, 4월 5만9000건으로 급격히 늘어 최근 2개월간 14만4000건의 가맹 신청수를 기록했다. 현재 제로페이 가맹점은 53만여개에 달한다.

앨리스카페앤플라워 담당자는 "코로나19로 매출이 줄어 고민이 많았는데 제로페이로 매출 증대를 했다는 주변 말을 듣고 가맹을 결심했다"며 "서울시 재난긴급생활비부터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서울사랑상품권 등 다양한 상품권이 연계되어 있어 실제로 결제가 늘고 있고, 수수료가 빠지지 않고 판매금액 그대로 계좌에 들어오는 것도 좋다”고 전했다.

이근주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원장은 "50만번째 제로페이 가맹점이 탄생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현재 제로페이는 다양한 모바일상품권, 긴급재난지원금 등과 연계되어 있을 뿐만 아니라, 결제 수수료가 없거나 적은만큼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소상공인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현재 제로페이 이용이 가능한 앱은 간편결제 앱 18개, 은행 앱 19개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