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를 위한 카뱅" 카카오뱅크, 청소년 전용 '카뱅 mini' 출시
"10대를 위한 카뱅" 카카오뱅크, 청소년 전용 '카뱅 mini' 출시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0.10.19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14~만 18세 대상 선불전자지급수단…1일 이용 한도 30만원
본인명의 휴대폰 인증 후 가입…이체‧조회‧온/오프라인 결제 가능
전국 모든 ATM 수수료 면제…청소년 전용교통카드 기능도
mini 가입 고객 전원에게 신상 니니즈 이모티콘 증정
카카오뱅크가 10대 청소년들을 겨냥한 '카카오뱅크 mini'를 출시했다. (자료=카카오뱅크)
카카오뱅크가 10대 청소년들을 겨냥한 '카카오뱅크 mini'를 출시했다. (자료=카카오뱅크)

인터넷전문은행 카카오뱅크가 10대 청소년들이 용돈관리를 보다 편리하게 할 수 있는 전용 통장을 선보였다. 청소년들이 계좌개설부터 각종 입출금 관리를 스스로 할 수있다는 점에서 금융과 경제에 대한 감각을 기르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카카오뱅크는 10대 청소년들을 위한 카카오뱅크의 편리한 고객 경험(UX)이 함께하는 금융 서비스인 '카카오뱅크 mini(이하 mini, 미니)' 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mini'는 만 14세부터 만 18세 이하 청소년만 개설할 수 있는 선불전자지급수단으로, 은행 계좌 개설이나 연결 없이 이용할 수 있다.

휴대폰 본인인증, 약관 동의, 비밀번호 생성 과정을 통해 개설하는 'mini'는 입금과 이체뿐만 아니라, 카카오톡 친구 간 간편이체도 가능하다. 간편이체 과정에서 만나는 메시지 카드는 mini만의 감성 담아 귀엽고 재치 있는 문구와 디자인으로 제작했다.

mini는 온‧오프라인 결제 수단도 제공한다. mini를 개설하면, 5종의 니니즈 캐릭터가 그려진 'mini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mini카드는 카카오뱅크 체크카드처럼 전국 모든 ATM에서 수수료 없이 입출금이 가능하다. mini가 청소년 전용 상품인 점을 고려해 청소년 전용 교통카드 기능을 담았으며, 클린(Clean) 가맹점에서만 사용할 수 있다.

mini 고객은 카카오뱅크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서 잔액, 이용내역 조회가 가능하며 실시간 알림을 통해 사용 내역을 확인할 수 있다.

선불전자지급수단인 mini에 보관할 수 있는 금액 한도는 50만원, 1일 이용한도는 30만원, 1개월 이용한도는 200만원이다. 카카오뱅크 앱에서 소득공제 신청하기를 통해 mini카드 이용 금액을 부모님의 소득공제에 합산시킬 수 있다.

송형근 카카오뱅크 수신팀장이 19일 경기도 성남시 카카오뱅크 판교오피스에서 열린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통해 청소년을 위한 금융서비스인 '카카오뱅크 mini'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카카오뱅크)
송형근 카카오뱅크 수신팀장이 19일 경기도 성남시 카카오뱅크 판교오피스에서 열린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통해 청소년을 위한 금융서비스인 '카카오뱅크 mini'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카카오뱅크)

카카오뱅크는 mini 출시를 맞아 mini 가입 고객 전원에게 니니즈 신상 이모티콘을 제공하고, CU편의점에서 mini카드로 3000원 이상 첫 결제 시 1000원 CU모바일 쿠폰을 증정한다.  또한, 지인 최대 10명에게 mini를 알려주면 최대 1000원 현금 혜택도 마련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비대면 계좌개설이 어려운 청소년들에게 카카오뱅크만의 고객 경험과 청소년들이 원하는 금융 서비스 기능을 담기 위한 방안으로 선불전자지급수단을 활용했다"며 "mini는 모바일 네이티브(native)인 청소년들이 스스로, 편리하게 금융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하는데 중점을 뒀다"고 말했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