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노사-도로교통공단, 교통안전 문화 확산을 위한 MOU 체결
기아 노사-도로교통공단, 교통안전 문화 확산을 위한 MOU 체결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1.04.20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로교통공단과 협력해 기아 주요 사업장 내 교통안전 현황 중점 점검
교통사고 등 사업장 내 중대재해 예방 및 안전한 도로환경 구축 추진
한국교통방송(TBN) 통해 교통안전·환경보호 위한 공익 캠페인도 실시
19일 기아 오토랜드 광명에서 진행된 업무협약(MOU) 체결식에서 (왼쪽부터) 금속노조 기아자동차지부 최종태 지부장, 도로교통공단 이주민 이사장, 기아 최준영 대표이사가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기아)
19일 기아 오토랜드 광명에서 진행된 업무협약(MOU) 체결식에서 (왼쪽부터) 금속노조 기아자동차지부 최종태 지부장, 도로교통공단 이주민 이사장, 기아 최준영 대표이사가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기아)

기아가 ESG경영을 실천하는 것의 일환으로 국내 교통안전 문화 확산에 나선다. 이번 활동에는 노조와 사측이 함께 참여한다는 점에서 업계의 관심이 쏠린다.

기아 노사와  도로교통공단이 지난 19일 기아 오토랜드 광명에서 국내 교통안전 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기아 노사는 MOU 체결을 계기로 도로교통공단과 기아 국내 사업장 내 교통안전 현황을 점검하고 사업장 내 교통사고 등 중대재해를 예방하기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앞서 기아 노사와 도로교통공단은 지난달 말 오토랜드 광명·화성·광주 등 기아 주요 사업장의 위험 요인을 근본적으로 제거하기 위해 도로환경, 물류시스템, 교통안내체계, 관리시스템 등에 대한 '사내 교통안전 정밀진단'을 실시했다.

기아 노사와 도로교통공단은 이번 MOU 체결식에서 사내 교통안전 정밀진단 결과를 공유하고, 이를 바탕으로 사업장 내 안전한 도로 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지속 협력하기로 했다.

뿐만 아니라 기아 노사와 도로교통공단은 국내 교통안전 문화 확산(스쿨존 내 시속 30km 제한속도 준수)과 환경보호(올바른 마스크 폐기방법)를 위한 공익 캠페인도 실시하기로 했다. 공익 캠페인은 도로교통공단 한국교통방송(TBN)을 통해 오는 21일부터 방송된다.

기아 관계자는 "앞으로도 기아는 사람과 환경을 먼저 생각하는 기업으로서 교통안전 문화 확산과 환경보호뿐만 아니라 ESG(Environment(환경), Social(사회), Governance(지배구조)) 경영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