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지역 원룸 평균 월세, 2개월 연속 오름세
서울 지역 원룸 평균 월세, 2개월 연속 오름세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0.02.10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동산 플랫폼 '다방', 올해 1월 서울 원룸 및 투∙스리룸 임대 시세 리포트 공개
원룸 월세, 서초·용산·마포 각각 8% 올라…투·스리룸 월세, 도봉·마포·은평·강남 높은 상승세
부동산 플랫폼 다방이 올해 1월 서울 원룸 및 투∙스리룸 임대 시세 리포트를 공개했다. (사진=다방)
부동산 플랫폼 다방이 올해 1월 서울 원룸 및 투∙스리룸 임대 시세 리포트를 공개했다. (사진=다방)

지난해 하반기 다소 안정세를 보였던 서울 지역 원룸과 투·스리룸 평균 월세가 최근 2개월 사이 4~8% 가량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부동산 정보 플랫폼 '다방'은 지난해 1월부터 올해 1월까지 다방에 등록된 서울 지역 원룸, 투·스리룸 매물의 보증금을 1000만 원으로 일괄 조정해 분석한 '다방 임대 시세 리포트'를 10일 발표했다.

다방이 분석한 리포트에 따르면 올해 1월 서울시 원룸(전용면적 33㎡ 이하의 원룸) 평균 월세는 55만 원으로, 지난달 대비 4% 상승했으며 2개월 연속 오름세를 나타냈다.

서울 종로, 여의도, 강남 등 3대 업무지구와 인접한 서초구(64만 원), 용산구(53만 원), 마포구(52만 원)가 각각 8%씩 올랐으며, 서대문구(50만 원), 성북구(47만 원) 등도 6~7% 올랐다. 

다만 강서구(43만 원)가 지하철 9호선 개통에 따른 지속적인 호재에도 불구하고 7% 하락했으며, 영등포구(46만 원), 양천구(42만 원)도 하락세를 보였다.

투·스리룸(전용면적 60㎡ 이하의 투·스리룸) 평균 월세는 전달 대비 4% 상승한 70만 원을 기록하며 2018년 12월(70만 원) 이후 13개월 만에 70만 원대에 재진입했다. 

투·스리룸 월세는 서울 25개 구 중 20개 구에서 보합 또는 상승세를 보였으며, 도봉구(60만 원, 9%), 마포구(78만 원, 5%), 은평구(58만 원, 4%), 강남구(110만 원, 4%) 등이 높은 상승세를 나타냈다. 

2020년 1월 서울 원룸, 투·스리룸 월세 변동 추이 (자료=다방)
2020년 1월 서울 원룸, 투·스리룸 월세 변동 추이 (자료=다방)

서울 주요 대학가 원룸 월세는 54만 원으로 2019년 7월 이후 최고 시세를 기록했다. 고려대학교(47만 원)가 4% 올랐고, 서울대학교(40만원)도 3% 올랐다. 

스테이션3 다방 데이터 분석센터 강규호 팀장은 "부동산 매매 거래에 부담을 느낀 수요자들이 투·스리룸 월세 시장으로 흘러오면서 서울 지역 시세가 13개월 만에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며 "대학가를 중심으로 한 원룸 시장 역시 개강을 앞둔 2월까지 꾸준한 상승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