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트럭, 신임 볼보트럭코리아 대표이사로 박강석 전무 선임
볼보트럭, 신임 볼보트럭코리아 대표이사로 박강석 전무 선임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0.06.02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강석 신임 대표, 25년간 승용 및 상용차 사업 전반에 폭넓은 경험과 전문지식 갖춰

중대형 수입 상용차 브랜드 볼보트럭코리아가 신임 대표이사로 박강석 애프터마켓 사업 부문 전무를 임명했다고 2일 밝혔다.

박강석 볼보트럭코리아 신임 대표이사 (사진=볼보트럭)
박강석 볼보트럭코리아 신임 대표이사 (사진=볼보트럭)

박강석 신임 대표이사는 2006년 서비스 부문으로 볼보트럭코리아에서 업무를 시작했다. 

2014년부터는 경상권역의 동부사업본부장을 맡아 영업은 물론 서비스와 리테일 네트워크 등의 총괄업무를 관장하며 경상권역의 신장을 이루어냈고, 이후 볼보트럭코리아의 역점 프로젝트인 카고 비즈니스를 총괄하며 역량을 키웠다. 

2019년 서비스 부문을 강화하기 위해 애프터마켓 사업 부문에 복귀한 후 경쟁 상용차 브랜드와 차별화되는 볼보트럭만의 서비스 경쟁력을 강화해 왔다. 

박강석 대표이사는 25년간 쌓아온 승용 및 상용차 사업 전반에 걸친 폭넓은 경험과 전문지식을 바탕으로 카고 트럭 비즈니스 확대, 애프터마켓 사업 성장 및 리테일 네트워크 확립 등 전 영역에 걸쳐 볼보트럭코리아 성공의 상당히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박강석 신임 대표이사는 부산대학교 금속공학과를 졸업했다. 볼보트럭코리아에 합류하기 전에는 쌍용자동차의 애프터마켓, 해외 서비스 부문을 담당했으며 대우자동차, GM대우에서 애프터마켓 부문의 중책을 두루 맡아 왔다. 

최근 박 대표이사는 지난달 11일 야콥 할그렌 주한스웨덴 대사의 지목을 받아 우리 화훼농가를 돕기 위한 릴레이 캠페인인 '플라워 버킷 챌린지' 릴레이 캠페인에 참여하기도 했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