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개 시중은행장 수해지원 빅데이터 분석...'진옥동 행장' 관심도 '톱'
10개 시중은행장 수해지원 빅데이터 분석...'진옥동 행장' 관심도 '톱'
  • 임권택 기자
  • 승인 2020.08.14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24일~8월11일 50일 장마기간 뉴스 등 12개 채널 '수해 피해·이재민 지원' 등 빅데이터 분석
허인 KB국민은행장·권광석 우리은행장·지성규 하나은행장 순…윤종원·이동빈 행장 등 5명 '제로'

10개 주요 은행 및 인터넷 뱅크 중 이재민 등 수해 피해 지원에 가장 관심 많은 은행장은 '진옥동 신한은행장'인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소장 김다솜)는 중부지방 장마가 시작된 지난 6월24일부터 8월11일까지 50일동안 뉴스·커뮤니티·블로그·카페·유튜브·트위터·인스타그램·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지식인·기업/조직·정부/공공 등 12개 채널을 대상으로 10개 주요 은행 및 그 수장들을 대상으로 빅데이터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신한은행 진옥동 은행장이 리더쉽 강연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 진옥동 은행장이 리더쉽 강연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신한은행

조사 결과 10개 은행장 가운데 수해 피해 지원 연관 정보량이 가장 많은 곳은 '진옥동 신한은행장'으로 이 기간 총 552건으로 압도적 1위를 기록했다.

진 행장에 이어 허인 KB국민은행장 298건, 권광석 우리은행장 228건, 지성규 하나은행장 170건, 손병환 NH농협은행장 32건 순으로 수해 피해 복구와 이재민 지원을 위한 활동에 나서고 있는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신한은행은 지난 6일 강원, 부산, 충청지역의 24개 지역본부를 통해 수해복구 자금 5억 원을 지원하기로 한데 이어 한국사회복지관협회와 함께 재해 복구사업 지원 및 자원봉사를 실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나은행과 KB국민은행은 그룹을 통해 최근 각각 10억 원과 5억 원의 기부금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하기도 했으며 이에 앞서 우리은행 역시 그룹을 통해 대한적십자사에 기금 1억원을 전했다.

이들 은행은 대출 지원 외에 직접 기부도 단행한 것이다.

윤종원 IBK기업은행장, 이동빈 Sh수협은행장, 박진회 한국씨티은행장, 박종복 SC제일은행장, 윤호영 카카오뱅크(한국카카오은행) 대표는 각각 0건으로 수해 피해 복구 및 이재민 지원에 관한 정보량이 집계되지 않았다.

김희정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이사는 "역대 최장기간 장마 지속으로 피해가 계속 늘어나고 있는 상황에서 신속히 자금을 집행할수 있는 은행장들의 수해 지원 관심도는 피해 조기 수습에 중요할수 밖에 없다"면서 "일부 은행의 경우 대출 정책 조차 체계적으로 수립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파이낸셜신문=임권택 기자 ]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