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안전운항 위해 글로벌 항공사와 협력 다져
아시아나항공, 안전운항 위해 글로벌 항공사와 협력 다져
  • 조경화 기자
  • 승인 2020.08.28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바항공, 일본항공, 싱가포르항공과 운항승무원 훈련 정보 공유 통해 안전운항 강화
코로나19로 인한 운항 축소 대응해 효과적 운항훈련 방안 모색

아시아나항공이 코로나19속 안전운항 위해 글로벌 항공들과 협력을 다졌다.

아시아나항공은 26일(수) 에바항공, 일본항공, 싱가포르항공 운항훈련책임자 및 담당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운항훈련 정보를 공유하고, 위기극복 방안 마련을 위한 온라인 세미나를 진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들 4항공사는 2018년 타이페이에서 첫 세미나를 진행한 이후, 매년 1회씩 운항훈련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운항 안전을 위해 힘을 합치고 있다.

아시아나항공 A350 항공기/사진=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 A350 항공기/사진=아시아나항공

이번 세미나에서는 코로나19로 인해 항공운항이 제한된 상황속에서 운항승무원의 안전운항 기량을 유지하기 위해 각 사가 진행하고 있는 훈련프로그램을 서로 공유하고 개선방안을 논의했다.

아울러 EBT(Evidence Based Training, 증거기반훈련) 운영사례를 공유하고, 이에 기반한 훈련 강화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EBT는 실제 발생한 운항 중 비정상상황에 대해 Data를 수집하고, 원인을 분석해 재발방지책을 수립한 후 수립된 대책을 실제 운항훈련에 적용하는 프로그램이다.

EBT는 국제민간항공기구(ICAO)에서 인증한 정기훈련 방식으로 훈련에 적용하는 항공사가 전세계적으로 확대되고 있는 추세다. 국내항공사 중에는 아시아나항공이 유일하게 2015년부터 정기훈련 방식으로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이번 세미나를 준비한 아시아나항공 천무근 기장은 "코로나19속에서도 안전운항 역량을 다져나갈 방안에 대해 글로벌 항공사들과 협의를 진행했다"며, ”앞으로도 운항훈련 프로그램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내달 8일(화)~10(목) 아시아-태평양지역 항공사 50여곳이 참여하는 운항훈련 온라인 세미나(APATS : Asia Pacific Airline Training Symposium)에 참석해 정보공유 및 안전운항 강화를 위한 활동을 지속한다는 방침이다.  [파이낸셜신문=조경화 기자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