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Z세대 핫플레이스" LG U+ '일상비일상의틈', 방송촬영 잇달아
"MZ세대 핫플레이스" LG U+ '일상비일상의틈', 방송촬영 잇달아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0.11.08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틈에서 열린 '세바시', 역대 언택트 강연 중 최다 시청자…KBS 신규예능도 촬영
한밤 중 진행된 아이폰12 론칭 '틈만나면 Z맘대로' 누적 7만 여명 이상 시청
사진은 세바시 강연 중 래퍼 조광일이 자신의 경험담을 설명하고 있는 모습. (사진=LG U+)
사진은 세바시 강연 중 래퍼 조광일이 자신의 경험담을 설명하고 있는 모습. (사진=LGU+)

LGU+의 '일상비일상의틈(이하 틈)'이 MZ세대 사이에서 새로운 성지로 입소문을 타고 있다. 틈을 방문한 MZ세대들의 인증샷과 자발적인 체험기가 SNS 상에서 화제가 되면서 MZ세대를 찾아나선 방송사, 언론사, 기획사들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

LG유플러스는 지난 10월 28일 강남의 복합문화공간 '일상비일상의틈'에서 "나만의 방식으로 일상을 바꿉니다"라는 주제로 MZ세대를 대상으로 한 언택트 강연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이하 세바시)'이 열렸다고 8일 밝혔다.

이번 강연은 한국의 TED라고 불리는 세바시가 먼저 틈에 대한 소문을 듣고 촬영을 제안해 성사됐다. 

래퍼 조광일, 스토리북앤필름 독립서점 운영자이자 작가인 태재, 미스코리아·카바디 국가대표 우희준, '랩하는 선생님' 달지, 패션·뷰티 크리에이터 헤이즐 등 최근 MZ세대가 열광하는 5명의 연사가 등장해 MZ세대의 대표 키워드인 '마이 싸이더(My-sider; 내 안의 기준을 스스로 세우고 따른다)'에 따라 스스로 삶의 방향을 정하고 성공을 향해 실천해온 경험담을 공유했다.

LGU+에 따르면, 줌과 유튜브 라이브 강연으로 진행된 이번 언택트 강연은 누적 접속자 1만6천5백여명을 돌파하며 역대 세바시 언택트 강연 중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는 유명 셀럽 연사가 출연한 다른 세바시 강연보다 3배나 많은 수치였다. 

특히 세바시의 주요 시청자 층인 30·40대가 아닌, 20대를 대상으로 진행된 강연이었음에도 큰 호응을 얻었으며, 강연 영상은 세바시 유튜브 채널에서 다시 볼 수 있다.

사진은 '일상비일상의틈' 3층 스토리지북앤필름을 MZ세대 고객들이 둘러보고 있는 모습. (사진=LG U+)
사진은 '일상비일상의틈' 3층 스토리지북앤필름을 MZ세대 고객들이 둘러보고 있는 모습. (사진=LGU+)

11월 3일에는 서울관광재단과 KBS 2TV가 서울의 관광지를 소개하는 신규예능프로그램 '플레이 서울'의 요청으로 틈에서 촬영이 진행됐다. 최근 MZ세대들의 떠오르는 놀이터이자 각 층마다 색다른 콘텐츠로 힐링과 충전의 공간으로 주목 받는 곳이라는 주제로 틈의 곳곳이 소개됐다.

이 밖에도 10월29일 밤 11시에는 애플 아이폰12 론칭행사인  '틈만나면 Z맘대로'도 틈에서 열렸다. 유병재의 진행과 래퍼 DPR Live, 그룹 마마무의 화사 등 인기 셀럽들의 공연과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통해 아이폰12를 소개한 이번 행사는 총 시청자 수 7만여명, 최대 동시접속자 8천600여명을 기록했다. 

장준영 LG유플러스 브랜드마케팅담당은 "틈이 MZ세대의 소통 플랫폼으로서, 공간의 개념을 넘어 그 자체가 MZ세대의 미디어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색다른 콘텐츠와 이벤트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