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 독자가맹점 구축 추진…2022년 말 완료 목표
우리카드, 독자가맹점 구축 추진…2022년 말 완료 목표
  • 임영빈 기자
  • 승인 2021.11.21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업 경쟁력 강화, 디지털 경쟁력 제고 및 그룹 계열사 간 시너지 확대 기대

우리카드가 본업경쟁력 강화 및 미래 지속 성장을 위해 ‘독자가맹점 구축’을 본격적으로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우리카드는 이번 구축을 통해 카드 사업을 기반으로 본업 경쟁력을 강화하겠다는 복안이다. 독자 카드 상품 라인업을 구성해 상품경쟁력을 강화하고 온라인, 대형 유통 가맹점 마케팅을 확대하여 고객에게 더 많은 혜택을 제공하겠다는 방침이다.

김정기 우리카드 사장 (사진=우리카드)
김정기 우리카드 사장 (사진=우리카드)

 

또 가맹점 특화 맞춤카드, 개인사업자 금융 등 우리금융 그룹사와 연계한 토탈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 상권분석 및 우리카드 고객 대상 가맹점 마케팅 지원 등 가맹점의 실질적인 매출 증대에도 힘을 보탠다는 전략이다.

우리카드는 올 7월 독자가맹점 구축 기본 계획을 세우며 최근 시스템 구축 체계 및 전략에 대한 컨설팅을 진행한 바 있다. 이를 바탕으로 250만 우리카드 가맹점 모집을 추진해 2022년 말까지 독자적인 가맹점 체계를 완성해 나갈 예정이다.

나아가 다양한 지불결제 변화에 신속 대응하고, 가맹점 데이터를 활용한 초개인화 마케팅, 개인사업자CB, 마이페이먼트 등 디지털 기반의 신사업 기회 확보에도 적극 나선다는 전략이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독자 결제망 구축은 우리카드가 우리은행에서 분사한 2013년 이후 꾸준히 논의되었던 사안으로 최근에 구체화되며 본격 착수했다"며, "해당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여 향후 고객 및 가맹점 대상 혜택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파이낸셜신문=임영빈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