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쟁력있는 중장비 금융" 특화...볼보 파이낸셜 서비스, 한국 정식 상륙
"경쟁력있는 중장비 금융" 특화...볼보 파이낸셜 서비스, 한국 정식 상륙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0.01.21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식 한국 지사 설립 통해 볼보 트럭과 볼보 건설기계 고객에게 경쟁력 있는 금융 서비스 제공
지난 17일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진행된 볼보 파이낸셜 서비스 한국 진출 기념식에 참석한 박강석 볼보트럭코리아 대표이사(우측에서 두번째), 볼보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 최진우 대표이사 (우측에서 네번째), 볼보파이낸셜서비스 개리 맥카트니 사장(우측에서 다섯번째), 볼보그룹코리아 양성모 대표이사(좌측에서 네번째), 볼보건설기계 국내영업서비스 임재탁 부사장(좌측에서 세번째), 외 볼보파이낸셜서비스 임원진들이 컷팅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볼보그룹 코리아)
지난 17일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진행된 볼보 파이낸셜 서비스 한국 진출 기념식에 참석한 박강석 볼보트럭코리아 대표이사(우측에서 두번째), 볼보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 최진우 대표이사 (우측에서 네번째), 볼보파이낸셜서비스 개리 맥카트니 사장(우측에서 다섯번째), 볼보그룹코리아 양성모 대표이사(좌측에서 네번째), 볼보건설기계 국내영업서비스 임재탁 부사장(좌측에서 세번째), 외 볼보파이낸셜서비스 임원진들이 컷팅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볼보그룹 코리아)

볼보그룹 코리아는 볼보그룹의 글로벌 금융 서비스를 담당하고 있는 '볼보 파이낸셜 서비스(VFS)'가 '볼보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를 설립하고 공식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0일 밝혔다. 

볼보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는 한국의 볼보 그룹 고객들에게 경쟁력 있는 고객 맞춤형 금융 솔루션을 제공함으로써, 볼보 그룹과 볼보 그룹 고객의 사업이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기여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대형트럭 및 건설장비를 위한 할부금융 상품부터 특장/트레일러와 같은 부수적인 사업비용을 위한 론금융상품까지 모두 포함된 올인원 금융서비스를 제공한다. 

개리 맥카트니(Gary McCartney) 볼보 파이낸셜 서비스 사장은 "한국의 볼보트럭과 볼보건설기계의 고객들에게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한국은 볼보 파이낸셜 서비스와 볼보 그룹에게 매우 중요한 시장이기에 본사 차원에서 한국 지사 운영에 대한 투자를 결정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양성모 볼보그룹코리아 대표이사는 "볼보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의 설립으로 볼보그룹 소속 브랜드인 볼보건설기계와 볼보트럭이 국내 고객들에게 통합 금융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며 "한국 시장에서 볼보 그룹의 장기적인 성장 측면에서 매우 중요한 모멘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폴 르 하울러(Paul Le Houillier) 볼보 파이낸셜 서비스의 아시아태평양 지역 사장은 "볼보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는 볼보 그룹 브랜드 및 한국 고객들의 성공적인 비즈니스를 위한 금융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최진우 볼보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 대표이사는 "볼보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는 한국 시장의 운송 및 건설 업계에 대한 폭넓은 경험과 지식을 갖춘 전문가들로 구성되어 있고, 볼보 그룹의 전문성과 경험을 바탕으로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의 요구사항을 충족시키는 동시에, 국내 고객들에게 수준 높은 금융 서비스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라는 포부를 밝혔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 · 발행일 : 2009-03-25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