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적 여백의 미' 담아"…제네시스, 3세대 풀체인지 '디 올 뉴 G80' 선보여
"'한국적 여백의 미' 담아"…제네시스, 3세대 풀체인지 '디 올 뉴 G80' 선보여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0.03.30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네시스 신형 3세대 G80 출시…후륜구동 세단의 비율과 역동적이고 우아한 외관 구현
'한국적 여백의 미' 담은 실내 디자인…고속도로 주행보조 ll 등 지능형 주행 보조 기술 적용
판매 가격은 가솔린 2.5 터보 5247만원, 3.5 터보 5907만원, 디젤 2.2 5497만원부터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는 30일 온라인으로 출시행사를 갖고 G80의 완전 변경 모델 The All-new G80(디 올뉴 지 에이티)를 출시했다. (사진=제네시스)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는 30일 온라인으로 출시행사를 갖고 G80의 완전 변경 모델 The All-new G80(디 올뉴 지 에이티)를 출시했다. (사진=제네시스)

'현대자동차가 실수로 잘 만든 자동차'라고 '제네실수'라고 자동차 소비자들 사이에서 불려지는 제네시스 G80이 7년여 만에 완전히 새로운 모델로 등장했다.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는 30일 온라인으로 월드 프리미어(글로벌 최초 공개)행사를 갖고 G80의 3세대 풀체인지(완전 변경) 모델 'The All-new G80(디 올 뉴 지 에이티)'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유튜브, 네이버 TV, 페이스북 등을 통해 라이브 스트리밍 방식으로 한국, 북미 등 전 세계 주요 지역에 온라인 공개된 신형 G80은 지난 2008년 1세대 모델(BH)과 2013년 2세대 모델(DH)의 후속 모델로, 제네시스 브랜드 출범 이후 2016년 2세대의 상품성 개선 모델부터 G80라는 이름으로 출시됐다.

풀체인지 모델인 3세대 신형 G80은 우아하고 역동적인 외장 디자인과 여백의 미를 강조한 여유롭고 균형 잡힌 실내 공간을 갖췄다.

또한 2세대에 비해 125kg 경량화가 이뤄졌으며 가솔린 2.5 터보, 가솔린 3.5 터보, 디젤 2.2 등 3가지 파워풀한 엔진으로 역동적이고 정숙한 동력성능을 확보했다. 차로 변경을 돕고 운전자 성향에 맞게 운전을 보조하는 주행 편의 기술, 사고 위험 예상 시 능동적으로 개입하는 예방 안전 기술, 증강현실 내비게이션, 제네시스 카페이 등 최첨단 인포테인먼트 사양으로 고급 세단에 걸맞은 상품성을 갖췄다.

3세대 G80는 기존 대비 전폭을 35mm 넓히고 전고를 15mm 낮춰 후륜구동 세단이 갖출 수 있는 와이드하면서도 넓은 차체를 갖춰 더욱 역동적인 모습으로 변모했다. 

전면부는 제네시스 로고에서도 찾아볼 수 있는 디자인 요소인 크레스트 그릴과 '두 줄' 디자인의 쿼드램프를 장착했으며, 후드에는 제네시스 로고 끝에서 시작되는 두 줄의 센터 라인과 크레스트 그릴 양쪽 끝 부분부터 이어지는 후드 캐릭터 라인이 볼륨감을 강조한다.

측면부는 쿼드램프에서 시작돼 도어 상단부를 거쳐 후면부로 갈수록 점점 낮게 이어지는 '파라볼릭 라인(Parabolic Line)'이 클래식카를 연상시키며, 20인치 신규 휠과 펜더의 볼륨감을 강조하는 '애슬래틱 파워 라인(Athletic Power Lines)'이 역동성을 더한다.

제네시스 3세대 풀체인지 신형 G80 (사진=제네시스)
제네시스 3세대 풀체인지 신형 G80 (사진=제네시스)

후면부는 트렁크 표면은 쿼드램프와 말굽(Horse shoe) 형태로 둥글게 음각 처리했으며, 좌우로 길게 뻗은 트렁크 상단의 크롬 장식과 전동 트렁크 버튼은 제네시스 로고를, 듀얼 머플러는 크레스트 그릴을 각각 연상시킬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신형 G80의 실내는 '여백의 미(Beauty of White Space)'를 바탕으로 여유로운 개인 공간을 추구하면서도 조작계 등의 배치를 최적화해 운전자가 신형 G80에 적용된 다양한 기능을 사용하는데 어려움이 없도록 구성했다.

A필러(전면 유리와 측면 창문 사이의 차체) 두께 및 룸 미러 테두리(베젤) 축소, 플래그 타입 사이드 미러 적용, 크래시패드(계기판, 수납구 등이 포함된 부분)의 높이 하향 등으로 운전자가 앉았을 때 여유롭고 시원한 개방감을 선사하는 '파노라믹 뷰'를 갖췄다.

스티어링 휠의 절반을 기준으로 상단부 시계 영역에는 헤드업 디스플레이, 12.3인치 클러스터, 14.5인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등 주행 중 필요한 정보를 표시하는 장치와 얇은 형태의 송풍구를 배치해 운전자가 주행에만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었다.

하단부 조작 영역에는 터치 방식의 공조장치, 회전 조작 방식의 전자식 변속 다이얼, 터치 및 필기 방식으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조작할 수 있는 제네시스 통합 컨트롤러를 적용해 조작의 직관성을 높였다.

아울러 시트와 스티어링 휠에 천연가죽 소재를 입히고 원목의 색상과 질감을 그대로 살린 목재 장식을 곳곳에 더해 럭셔리 세단에 걸맞은 고급스러운 실내공간을 완성했다.

신형 G80은 가솔린 2.5 터보, 가솔린 3.5 터보, 디젤 2.2 등 3가지 엔진이 각각 탑재되어 역동적이면서 정숙한 주행성능은 물론, 편안한 승차감 또한 갖췄다.

가솔린 2.5 터보 모델은 최고출력 304마력(PS), 최대토크 43.0kgf·m의 동력 성능을 갖췄으며 복합연비는 10.8km/ℓ 다.(2WD, 18인치 타이어 기준) 가솔린 3.5 터보 모델은 최고출력 380마력(PS), 최대토크 54.0kgf·m의 강력한 동력 성능을 갖췄으며 복합연비는 9.2km/ℓ 다.(2WD, 19인치 타이어 기준)

제네시스 3세대 풀체인지 신형 G80 (사진=제네시스)
제네시스 3세대 풀체인지 신형 G80 (사진=제네시스)

디젤 2.2 모델은 최고출력 210마력(PS), 최대토크 45.0kgf·m와 복합연비 14.6km/ℓ를 갖춰 성능과 높은 효율을 확보했다.(2WD, 18인치 타이어 기준) G80의 모든 엔진은 CPA(Centrifugal Pendulum Absorber, 회전식 진동 흡수 장치) 토크 컨버터와 수냉식 인터쿨러를 적용해 실내 정숙성을 높이고 연비를 개선했다.

또한 G80 가솔린 모델은 주행 조건에 따라 최적의 방식으로 연료를 분사할 수 있는 듀얼 퓨얼 인젝션 시스템을 적용했다. 진동과 소음이 적은 다중 분사(MPi, Multi Point Injection)방식과 배기량 대비 높은 마력과 토크를 낼 수 있는 가솔린 직분사(GDi, Gasoline Direct Injection) 방식을 상황에 맞게 사용해 정숙한 주행과 역동적인 주행을 모두 구현했다.

또한 가솔린 2.5 터보 엔진에는 냉각수 흐름 및 온도를 제어하는 '가변 분리 냉각 시스템', 가솔린 3.5 터보 엔진에는 시동 직후 빠르게 예열해주고 상황별로 엔진 냉각 성능을 최적화하는 '통합 열관리 시스템'과 실린더 정중앙 부위에서 연료를 분사해 연소 안전성을 향상시키고 연비를 개선하는 '센터 인젝션'이 각각 적용됐다.

디젤 2.2 엔진은 알루미늄 소재 블록을 적용해 기존 대비 약 20kg 가벼워졌으며 베어링 부분의 마찰을 줄이는 '볼 베어링 터보차저'를 적용해 응답성을 기존보다 더욱 끌어올렸다.

신형 G80에는 제네시스 3세대 후륜구동 기반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며, 저중심 설계를 통해 여유로운 실내공간과 주행 안정성을 향상시켰다. 또한 차체의 약 19%에 알루미늄 등 경량 소재를 적용, 공차중량을 기존 대비 125kg 줄여 연비와 동력 성능을 높일 수 있었다.

핫스탬핑 공법으로 만든 초고강도 강판을 42% 확대 적용하고 평균 인장강도를 6% 높여 탑승공간 안전성을 끌어올렸으며, 풍절음을 줄이기 위해 앞 유리(윈드실드)와 모든 문에는 차음 유리를 기본 적용하고 문 접합 부(도어 실링) 구조를 개선했다. 정숙성을 위해서는 신규 엔진룸 방음 패드 및 공명음 저감 휠을 사용했다.

승차감도 개선시킬 수 있도록 전방 카메라와 내비게이션을 통해 노면 정보를 사전에 인지하고 서스펜션을 미리 제어함으로써 차량의 상하 움직임 및 충격을 줄이는 '프리뷰 전자제어 서스펜션'도 적용했다.

제네시스 3세대 풀체인지 신형 G80 (사진=제네시스)
제네시스 3세대 풀체인지 신형 G80 (사진=제네시스)

신형 G80에는 고속도로 주행 보조 II, 운전 스타일 연동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프리액티브 세이프티 시트, 다중 충돌방지 자동 제동 시스템 등 최첨단 능동 안전 기반 자율주행 기술과 운전자가 인지하지 못한 위험한 상황을 판단하고 차량을 제어하는 안전 사양을 탑재했다.

특히 제네시스는 G80에 국내 최초로 프리액티브 세이프티 시트(PSS, Pre-active Safety Seat)를 적용해 전방 충돌 또는 급제동/선회 예상 시 동승석 승객을 안전하게 지키고자 등받이를 앞으로 당겨 안전한 자세로 조정해준다.

G80에 적용된 차세대 센서 융합 기술은 전방, 전측방, 후측방 레이더가 함께 작동해 맞은편이나 측면에서 접근하는 차량과 후방에서 차선을 변경하는 차량들로 인한 위험 상황을 미리 감지, 필요한 경우 자동으로 브레이크를 작동시켜 충돌을 막아준다. 

알버트 비어만 사장은 G80 상품 설명 영상에서 "우리는 제네시스 모델들을 위해 차세대 센서 융합 기술을 개발했다"며 "이는 동급 최고의 안전성을 제공하기 위한 우리의 핵심 성과 중 하나"라고 밝혔다.

이외에도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BCA). 지능형 전조등(Intelligent Front-lighting System), 운전자 주의 경고(DAW), 전방 주시 경고(FAW), 안전 하차 보조(SEA), 후석 승객 알림(ROA) 등도 꼼꼼하게 탑재했다.

제네시스 최초로 적용된 다중 충돌방지 자동 제동 시스템(MCB, Multi-Collision Brake)은 주행 중 충돌 사고로 운전자가 일시적으로 차량을 통제하지 못할 경우 자동으로 차량을 제동해 2차 사고를 방지하며, 측면 충돌 시 탑승자들 간의 2차 충돌을 예방하는 앞좌석 센터 사이드 에어백을 비롯해 총 10개의 에어백이 기본 적용된다.

아울러 제네시스는 G80에 문제가 발생했을 경우 고객의 요청에 따라 실시간으로 차량 내 40여개의 제어기와 통신해 고장 여부를 실시간으로 진단, 고장 원인을 분석하고 정보를 제공한다.

제네시스 3세대 풀체인지 신형 G80 실내 (사진=제네시스)
제네시스 3세대 풀체인지 신형 G80 실내 (사진=제네시스)

원격 전/후진 기능은 물론 직각 주차와 평행주차 기능까지 지원하는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RSPA), 12.3인치 3D 클러스터와 손 끝으로 간편하게 입력을 지원하는 제네시스 통합 컨트롤러를 통해 탑승자 편의성도 향상시켰다.

제네시스 통합 컨트롤러와 연동해 편의성을 높인 14.5인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증강현실 내비게이션, 제네시스 퀵가이드, 제네시스 카페이, 발레 모드 등을 지원한다. 또한, 내비게이션 자동 무선 업데이트, 홈 커넥트(카투홈ᆞ홈투카) 기능, 폰 커넥티비티(안드로이드 오토ᆞ애플 카플레이), 내차 주변 스마트폰 확인 기능, 디지털 키도 사용할 수 있다.

크래시패드, 도어 트림, 전자식 변속 다이얼에 적용된 앰비언트 무드램프는 전문가가 선정한 10가지 색상과 고객 취향에 맞는 64가지 색상을 선택할 수 있으며, G80 가솔린 모델에 기본 적용한 액티브 사운드 디자인(ASD)으로 역동적인 운전 감성도 느껴볼 수 있다.

'퀀텀 로직 서라운드 관객모드/무대모드' 등 공연 현장에서 듣는듯한 생생한 음향 효과를 구현한 '렉시콘 사운드 패키지'를 비롯해, 뒷좌석 듀얼 모니터, 공기 청정 시스템 등 편의 사양도 마련했다.

제네시스는 G80의 엔진, 구동방식, 컬러, 옵션 패키지 등을 고객이 원하는 대로 구성할 수 있는 '유어 제네시스(Your Genesis)' 시스템으로 개인 맞춤형 상품을 제공하며, 3세대 신형 G80 판매가격은 가솔린 2.5 터보 엔진 5247만원, 가솔린 3.5 터보 엔진 5907만원, 디젤 2.2 엔진 5497만원부터 시작한다. 

한편, 제네시스는 G70, G80, G90 등 세 종류의 세단으로 미국 제이디파워(J.D.Power) 신차품질조사(IQS, Initial Quality Study) 프리미엄 브랜드 부문 3년 연속 1위 및 전체 브랜드 2년 연속 1위를 달성한데 이어 2020년 내구품질조사(VDS, Vehicle Dependability Study)에서 평가 대상이 된 첫해 전체 브랜드 1위에 선정되며, 높은 품질과 상품 경쟁력을 바탕으로 미국, 캐나다 등 글로벌 고급차 시장에 자리잡아 가고 있다.

제네시스는 올해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Insurance Institute for Highway Safety, 이하 IIHS)가 발표한 충돌 평가에서 가장 안전한 차량에 부여하는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op Safety Pick+)'에 세 종류의 세단이 모두 이름을 올리며 우수한 안전성을 입증했다.

제네시스는 지난 1월 출시한 GV80에 이어 2021년까지 GV80보다 작은 차급의 SUV와 전기차 모델을 더해 라인업을 강화할 예정이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 · 발행일 : 2009-03-25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