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페이포인트' 신설…카카오페이, 결제 리워드 서비스 개편
'카카오페이포인트' 신설…카카오페이, 결제 리워드 서비스 개편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0.11.02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부터 카카오페이로 결제 시 '카카오페이포인트' 랜덤 지급
이달 말일까지 스페셜 알 지급 및 경품 추첨 프로모션 동시 진행
'혜택' 탭 개편, 카카오페이포인트 및 쿠폰∙럭키볼∙할인∙적립 혜택 한 눈에
카카오페이는 새롭게 선보이는 카카오페이포인트 기반으로 결제 리워드와 혜택을 개편했다고 2일 밝혔다. (자료=카카오페이)
카카오페이는 새롭게 선보이는 카카오페이포인트 기반으로 결제 리워드와 혜택을 개편했다고 2일 밝혔다. (자료=카카오페이)

디지털 금융의 진화로 다양한 간편결제 서비스가 등장한 가운데, 카카오페이가 경쟁 서비스와의 차별화를 더욱 강화하기 위해 리워드를 개편한다.

카카오페이는 신설한 카카오페이포인트를 기반으로 결제 리워드와 혜택을 개편했다고 2일 밝혔다.

'카카오페이 결제' 서비스 이용 시 지급되던 알 리워드를 앞으로 '카카오페이포인트'로 제공하게 되며, 기존과 동일하게 알 리워드를 깨면 랜덤 비율의 카카오페이포인트를 받을 수 있다. 

포인트는 최소 1P부터 최대 결제 금액의 100%까지 적립된다. 단, 리워드로 카카오페이증권 펀드에 투자하는 '알 모으기'를 신청한 경우에는 이전처럼 카카오페이머니로 지급되어 지정한 펀드에 자동으로 투자된다.

리워드가 나타나는 애니메이션 효과도 다양해진다. 랜덤으로 지급된 카카오페이포인트의 비율에 따라 오리, 화살 과녁, UFO 등 서로 다른 효과가 나타나도록 해 재미를 더했다.

사용자들에게 더 많은 결제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11월 한 달간 카카오페이포인트의 N배가 적립되는 스페셜 알 지급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배달의민족∙티몬∙올리브영∙구글플레이∙알리익스프레스, 총 5개 브랜드에서 카카오페이로 결제하거나 브랜드와 상관 없이 카카오페이 결제 횟수가 10회, 20회, 30회를 달성하면 스페셜 알을 받을 수 있다.

경품 추첨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카카오페이 결제 횟수가 30회를 달성한 사용자 중 추첨을 통해 100명에게 카카오프렌즈 캐릭터 상품을 증정한다. 30회 이상 결제 시 프로모션에 자동 응모되며, 당첨 결과는 11월 말일 프로모션 종료 후 개별 안내된다. 결제 리워드 프로모션은 매달 새로운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적립∙쿠폰∙할인 등 다양한 혜택을 더욱 알기 쉽도록 카카오페이 홈 화면의 '혜택' 탭도 새롭게 개편했다. 현재까지 적립된 '카카오페이포인트'와 쿠폰, '럭키볼' 현황까지 한 눈에 볼 수 있으며, 금융∙쇼핑∙생활∙문화∙푸드∙패션∙뷰티 등 사용처 카테고리별로 진행 중인 이벤트를 보다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럭키볼'은 매주 카카오페이앱 첫 진입 시 받을 수 있는 혜택으로, 한 세트에 있는 5개 숫자와 추첨 번호가 일치하는 개수에 따라 당첨금을 지급한다. 자세한 내용은 '혜택' 탭에서 확인 가능하다.

한편, 카카오페이는 11월부터 '카카오페이포인트'를 정식으로 운영한다. 적립 받은 '카카오페이포인트'는 현재 쇼핑, 패션∙잡화, 화장품∙뷰티, 여행∙티켓∙문화, 디지털 콘텐츠, 보험 등 다양한 온라인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사용처는 더욱 확대될 예정이다. 온라인 결제 단계에서 카카오페이머니로 결제할 때 카카오페이포인트를 함께 사용할 수 있다.

카카오페이 관계자는 "새롭게 선보이는 카카오페이포인트를 기반으로 더 많은 혜택을 받아보실 수 있도록 결제 리워드와 혜택 탭을 새롭게 개편했다"며 "사용자들이 카카오페이를 통해 편리하고 안전한 결제 서비스와 풍성한 혜택을 함께 누릴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