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공군사관학교, 5G 기반 ‘스마트 군(軍)’ 육성 맞손
LG유플러스-공군사관학교, 5G 기반 ‘스마트 군(軍)’ 육성 맞손
  • 이광재 기자
  • 승인 2019.12.17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와 공군사관학교가 5G 기반의 스마트 캠퍼스를 구축하고 ICT 기술을 접목한 사관생도 교육훈련으로 ‘스마트 군(軍)’ 육성에 나선다고 17일 밝혔다.

양기관은 서울 마곡 LG사이언스파크에서 이 같은 내용의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보다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공군장교 양성 환경 구축에 상호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기관은 2020년 말까지 5G 네트워크 기반 공군사관학교 스마트 캠퍼스 구축, ICT 신기술을 적용한 사관생도 교육훈련, 국방분야 정보통신기술 연구 등을 공동 추진한다.

공군사관학교 박인호 중장(우)과 이승현 대령(좌)이 LG사이언스파크에서 자율주행 기술을 체험하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공군사관학교 박인호 중장(우)과 이승현 대령(좌)이 LG사이언스파크에서 자율주행 기술을 체험하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이를 통해 5G 기반 실시간 고화질 영상정보 전송 기술을 적용한 ‘무인항공기(UAS) 임무형 교육훈련’, 3D프린터·스캐너 등 비행체·발사체 설계 및 제작 실험 5G 기술을 적용한 ‘창의활동공간(Fabrication Laboratory)’ 구축, 다양한 웨어러블(wearable) 기기로 사관생도 신체정보 수집·분석에 기반한 ‘개인별 맞춤형 체력관리’ 등을 고도화시킨다는 계획이다.

LG유플러스는 지난 11월 공군사관학교 캠퍼스 전 지역에 5G 기지국 및 중계기를 구축해 스마트 캠퍼스를 위한 네트워크 인프라 준비를 마쳤다.

박인호 공군사관학교장(중장)은 “공군사관학교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급변하는 과학기술과 전장환경 속에서 국가와 군에 헌신할 수 있는 정예 공군장교 양성을 위해 교육체계 개선을 추진하고 있다”며 “이번 LGU+와의 협약 체결이 공사 교육체계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최택진 LG유플러스 기업부문장(부사장)은 “LG유플러스가 보유한 5G 콘텐츠, 네트워크 경쟁력을 국방분야에도 접목하게 됐다는 데 큰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 공군사관학교와 지속적인 공동연구를 통해 ‘5G 기술 진화’와 ‘스마트 군 육성’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강조했다.[파이낸셜신문=이광재 기자 ]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 · 발행일 : 2009-03-25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